女 동거경력, 男 금전문제 "결혼상대? 글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과거보다 중요한 것이 현재라고 하지만 진실을 알게 된 이상 과거에 신경쓰이지 않을 수 없다. 그렇다면 미혼남녀가 생각하는 결혼이 망설여지는 상대방의 과거는 어떤 것들이 있을까?

결혼정보회사 노블레스 수현은 지난 3일부터 17일까지 미혼남녀 935명(남성 462명, 여성 473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결혼이 망설여지는 상대과거?’에 대한 설문 조사 결과를 19일 발표했다.

남성의 경우 ‘동거 및 이성관계’(294명/63.7%)를 1위로 꼽았다.

설문에 참여 한 손모씨(35)는 “요즘 세대들은 인식이 많이 바뀌었다고는 하지만 아직까지는 한국남자들이 보수적인 성향이 강하다”며 “동거만 두고 보았을 때도 바라보는 시선 자체가 여자들에게 더 가혹한 것이 사실이며 나 역시 다른 건 몰라도 내 배우자가 될 사람의 과거 이성문제만큼은 좀 예민하다”고 답했다.

이어 ‘빚 및 금전관계’(95명/20.5%), ‘성형 및 외모관련’(47명/10.1%), ‘복잡한 집안내력’(26명/5.7%) 순으로 나타났다.

반면 여성들은 ‘빚 및 금전관계’(227명/48.1%)가 1위였다. 

문모씨(30)는 “어른들께서 말씀하시기를 당장 수입이 좀 적더라도 금전문제가 깨끗한 사람이 낫지 빚 있는 사람과는 결혼하면 엄청난 골칫거리라고 하시더라”며 “특히 상대방이 빚이 있다는 사실을 숨기고 결혼했을 경우에 배신감이 엄청날 정도로 결혼생활에 있어 중요한 일인 것 같다”고 답했다.

뒤 이어 ‘동거 및 이성관계’(122명/25.7%), ‘복잡한 집안내력’(111명/23.4%), ‘성형 및 외모관련’(13명/2.8%) 순으로 조사 됐다.

결혼정보업체 노블레스 수현의 김라현 본부장은 “과거 없는 현재 없듯이 사람이라면 누구나 다사다난한 과거를 거쳐 현재의 나의 모습이 완성된 것이다”며 “이를 인정하고 때로는 상대방의 과거나 과오를 감싸 안고 포용해줄 수 있는 성숙한 모습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7.36하락 2.7310:57 09/17
  • 코스닥 : 1038.24하락 1.1910:57 09/17
  • 원달러 : 1179.20상승 7.410:57 09/17
  • 두바이유 : 75.67상승 0.2110:57 09/17
  • 금 : 73.09상승 0.8310:57 09/17
  • [머니S포토] 민주당 송영길, 창당 66주년 기념 사진 관람
  • [머니S포토] 현대중공업, '따' 실패했지만 조선업 대장주 등극
  • [머니S포토] 野 잠룡 유승민, 이준석 대표 면담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첫 TV토론
  • [머니S포토] 민주당 송영길, 창당 66주년 기념 사진 관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