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295억에 아이리버 인수계약 체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K텔레콤은 24일 아이리버의 최대주주인 보고펀드와 295억원에 아이리버 지분 39.57%(보통주 총 1024만1722주)를 주당 2880원에 인수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아이리버는 이날 공시를 통해 납입이 완료되는 시점(8월13일 예정)에 SK텔레콤이 아이리버의 최대주주 지위를 획득하게 된다고 발표했다.

SK텔레콤은 이번 아이리버 인수로 향후 '서비스 융합 디바이스' 사업 추진시 디바이스 제조 전반에 걸쳐있는 아이리버의 경험과 역량을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SK텔레콤은 현재 스마트빔, 스마트로봇(아띠), 스마트미러링 등 '스마트 앱세서리' 사업을 진행 중이다.

SK텔레콤 관계자는 "아이리버의 경험과 역량이 서비스 융합 디바이스의 초기 시장에서 활용도가 높은 음향기기에 집중되어 있어 SK텔레콤이 추진하고자 하는 스마트 앱세서리 사업 포트폴리오 강화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한다"고 밝혔다.
 

노재웅
노재웅 ripbir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주간지 <머니위크> 산업부 기자. 건설·부동산 및 자동차 담당.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7.37상승 9.7910:02 09/24
  • 코스닥 : 1041.60상승 5.3410:02 09/24
  • 원달러 : 1174.80하락 0.710:02 09/24
  • 두바이유 : 76.46상승 1.0710:02 09/24
  • 금 : 74.11상승 0.8110:02 09/24
  • [머니S포토] 與 윤호중 "대장동 개발, 누가 했나…적반하장도 유분수"
  • [머니S포토] 野 김기현 "대장동, 종합비리세트…숨기는자가 범인"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언중법 개정안 처리 D-3'…언론중재법 여야 협상난항
  • [머니S포토] 與 윤호중 "대장동 개발, 누가 했나…적반하장도 유분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