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배는 뇌를 태웁니다"...금연광고 섬뜩해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보건복지부는 오는 26일(목)부터 담배의 폐해를 알리고, 흡연자의 금연행동을 이끌어 내기 위한 불편한 금연광고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번 광고는 전세계의 금연광고 키워드인 ‘혐오스러움’과 ‘불편함’에 맞춰 제작된 것이 특징. 따라서 한국인이 죽음보다 더한 공포로 여겨지는 죽음만큼 고통스러운 삶에 초점이 맞춰졌으며 이에 흡연자들에게 위협적인 질환인 뇌졸중을 유발할 수 있다는 메시지를 전달하고 있다. 

한편 보건복지부는 TV 금연광고 뿐만 아니라 새롭게 흡연을 시작하는 청소년 및 20대를 대상으로, 극장‧SNS 등 이들에 특화된 매체에 ‘게임’ 소재를 활용한 금연광고 <죽음의 게임>편을 별도 방영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담배는 뇌를 태웁니다"...금연광고 섬뜩해져
"담배는 뇌를 태웁니다"...금연광고 섬뜩해져
<이미지제공=보건복지부 보도자료>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23:59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23:59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23:59 05/07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23:59 05/07
  • 금 : 65.90하락 1.2723:59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