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일리 민낯, 부끄러운 여자의 생얼 '온순해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에일리 민낯'

화려한 메이크업 뒤에 숨겨진 여자의 민낯은 부끄럽다. 지난 6월 25일 방송된 SBS '도시의 법칙 in 뉴욕‘(이하 도시의 법칙)에서 뉴욕팸을 도와줄 공식 헬퍼로 에일리가 등장했다.


뉴욕팸과 하룻밤을 보내고 아침 찬물세안을 마친 에일리는 민낯이 공개되자 부끄러워했다. 에일리는 "지금 로션도 안 발랐다. 왜 카메라가 더 가까이 와요"라고 말하며 민망해했다.


에일리가 "난 진짜 메이크업을 못 한다"고 하자 배우 백진희가 "난 선크림 바르고 BB크림 바르면 끝이다"고 답했다. 이에 에일리는 "넌 예쁘니깐 그래도 돼"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후 백진희는 선크림만 간단히 바른 채 카메라에 비친 얼굴을 확인하며 "얼굴에서 미친듯이 광이 난다. 나중에 보정작업 해야한다"고 에일리와 합동 시위를 했다. 그러나 곧 백진희는 "그런 모습까지 사랑해주는 남자한테 시집가면 되지"라며 웃었다.


한편, '도시의 법칙'에서는 단순한 여행 콘셉트가 아닌 대도시에서의 생존을 테마로 하는 새로운 포맷의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사진=SBS '도시의 법칙 in 뉴욕'>

 

  • 0%
  • 0%
  • 코스피 : 3198.62상승 4.2918:03 04/16
  • 코스닥 : 1021.62상승 7.7218:03 04/16
  • 원달러 : 1116.30하락 1.318:03 04/16
  • 두바이유 : 66.77하락 0.1718:03 04/16
  • 금 : 65.12상승 0.9518:03 04/16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 [머니S포토] 경제계 찾은 홍남기 '경제동향 점검 및 정책 추진방향 논의'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새 원내대표에 '친문' 4선 윤호중 의원 선출
  • [머니S포토] 민관협력 '탄소중립' 컨트롤타워, 오늘 추진위 발족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