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G생명 ‘자살보험금’ 징계 연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NG생명 ‘자살보험금’ 징계 연기
자살보험금 지급과 관련한 ING생명 징계가 다음달로 연기됐다.

26일 금융당국과 업계에 따르면 금융감독원은 이날 제재심의위원회를 가졌다. 위원회는 ING생명의 기초서류 위반과 관련해 제재 양형을 결정할 예정이었다. 하지만 다른 심의가 밀려 다음달 3일 논의하기로 했다.

금감원의 종합검사 결과 ING생명은 재해사망특약 2년 후 자살한 90여건에 대해 200억원의 보험금을 미지급했다.

앞서 금감원은 이 사안으로 ING생명에 경징계와 과징금을 사전 통보했다.
 

심상목
심상목 ssm2095@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위크> 심상목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82.38상승 13.318:03 04/14
  • 코스닥 : 1014.42상승 4.0518:03 04/14
  • 원달러 : 1116.60하락 9.318:03 04/14
  • 두바이유 : 63.67상승 0.3918:03 04/14
  • 금 : 61.58상승 0.4818:03 04/14
  • [머니S포토] '민주당100%' 구청장협의회 임원진 만난 오세훈 시장
  • [머니S포토] '2030 무공해차 전환100 파이팅!'
  • [머니S포토] 국회, 세월호참사 진상규명 특검 후보 추천위원 위촉
  • [머니S포토] 이용수 할머니 "일본군 위안부 문제 국제사법재판소 회부 촉구"
  • [머니S포토] '민주당100%' 구청장협의회 임원진 만난 오세훈 시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