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호선 홍대입구역 흙탕물 유입, 대합실까지 침수… 현재 정상운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 마포구 지하철 2호선 홍대입구역으로 빗물과 흙탕물이 유입돼 지하철을 이용하는 시민들이 큰 불편을 겪었다. /사진제공=뉴스1
서울 마포구 지하철 2호선 홍대입구역으로 빗물과 흙탕물이 유입돼 지하철을 이용하는 시민들이 큰 불편을 겪었다. /사진제공=뉴스1
어젯밤 서울 마포구 지하철 2호선 홍대입구역이 침수돼 지하철 이용객들이 불편을 겪은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2일 서울메트로에 따르면 이날 밤 10시10분쯤 홍대입구역 1번 출구로 흙탕물이 유입돼 역 내 지하 1층 대합실까지 침수됐다. 흙탕물은 인근 건물 공사장의 토사가 어젯밤 내린 비와 함께 섞이면서 역 내부에 유입된 것으로 확인됐다.

메트로 측은 배수·청소 작업을 진행해 밤 11시10분 역을 정상화했으나 이 소동으로 1번출구와 9번출구 이용객들이 한시간가량 불편을 겪었다.

한편 3일 오전 현재 2호선은 정상 운행 중이다.
 

  • 0%
  • 0%
  • 코스피 : 3055.56상승 60.5810:41 02/25
  • 코스닥 : 925.78상승 19.4710:41 02/25
  • 원달러 : 1110.10하락 2.110:41 02/25
  • 두바이유 : 66.18상승 1.710:41 02/25
  • 금 : 62.89하락 0.6510:41 02/25
  • [머니S포토] 관훈포럼 참석한 김진욱 공수처장
  • [머니S포토] 김종인 "코로나 백신, 정부 말대로 접종 가능할지 매우 북확실"
  • [머니S포토] 보건소에 도착한 코로나19 백신
  • [머니S포토] 김태년 "야당, 백신의 정치화는 국민안전에 도움안돼"
  • [머니S포토] 관훈포럼 참석한 김진욱 공수처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