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명보 감독 유임… "아시안컵도 망하면" 비난 들끓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014 브라질 월드컵에서 H조 최하위를 기록하며 16강 진출에 실패한 축구대표팀 홍명보 감독이 지난달 30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해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며 고개를 떨구고 있다. /사진제공=뉴스1
2014 브라질 월드컵에서 H조 최하위를 기록하며 16강 진출에 실패한 축구대표팀 홍명보 감독이 지난달 30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해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며 고개를 떨구고 있다. /사진제공=뉴스1
대한축구협회가 홍명보 구 국가대표팀 감독의 유임을 결정했다. 이로써 홍 감독은 내년 아시안컵까지 우리 대표팀을 이끌게 됐다.

정무 대한축구협회 부회장은 3일 오전 10시 서울 신문로 축구회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홍명보 감독의 유임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허 부회장은 “홍 감독이 벨기에전이 끝난 뒤 사퇴 의사를 밝혔지만 정몽규 대한축구협회장이 직접 만류했다”면서 “내년 아시안컵까지 지휘봉을 맡길 것이다”고 덧붙였다.

홍 감독은 2014브라질월드컵에서 1무2패로 조별리그에서 탈락한 책임을 지기 위해 지난달 27일 벨기에와의 조별리그 최종전이 끝난 뒤 자진사퇴를 결심했다. 하지만 축구협회가 대표팀 경기력 협상을 위한 협회 차원의 다각적인 지원을 약속하는 등 홍 감독의 사퇴를 강하게 만류한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홍 감독은 16강 입성 실패는 물론 월드컵 준비과정에서 ‘의리 축구’, ‘파벌 축구’ 등 문제점이 불거지면서 사퇴를 해야 한다는 여론에 부딪혔다.

한편 홍 감독에 대한 부정적 기류가 거센 상황에서 축구협회가 유임을 결정하자 축구팬들은 “그들만의 리그”, “기대도 안했다”, “아시안컵도 망하면 어떡하지”, “현 사회의 축소형” 등 성난 반응이 터져 나왔다.
 

  • 0%
  • 0%
  • 코스피 : 3043.49하락 39.523:59 03/04
  • 코스닥 : 926.20하락 4.623:59 03/04
  • 원달러 : 1125.10상승 4.823:59 03/04
  • 두바이유 : 64.07상승 1.3723:59 03/04
  • 금 : 63.11상승 1.6723:59 03/04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국무총리, 주요 정책현안 발표
  • [머니S포토] 총장 사의 윤석열, 대검 마지막 출근길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접종 준비하는 의료진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