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스레이디의 페미닌룩, ‘블라우스’ 하나면 문제없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시즌을 불문하고 오피스레이디로부터 사랑받는 아이템은 바로 ‘블라우스’다. 여름을 맞아 통기성이 높고 가벼운 소재의 블라우스들의 출시가 늘고 있다. 부드러운 느낌을 자아내 여성미까지 배가하는 블라우스, 오피스룩부터 데이트룩까지 다양하게 활용해보자.

image

▶ 언제 어디서나 활용도 높은 ‘화이트 블라우스’

단정하고 세련된 느낌으로 오피스룩에서 특히 빛을 발하는 ‘화이트 블라우스’는 여성들이 사랑하는 클래식 아이템이다. 가볍고 시원한 소재와 부드러운 실루엣, 그리고 얼굴빛을 환하게 밝혀주는 장점을 가진 화이트 블라우스는 여름철 여러모로 활용도가 높은 실용적인 아이템이다.


화이트 블라우스는 보통 모든 여성들에게 잘 어울리지만, 오피스룩으로 연출할 때는 함께 매치할 아이템을 효과적으로 스타일링하는 센스가 필요하다. 특히 펜슬 스커트와 매치하면 보다 세련된 오피스룩을 연출할 수 있고, 하체가 단점인 여성들은 모노톤 계열의 하의나 하이웨스트 팬츠를 매치해 시크한 오피스룩을 연출해보자. 여기에 다리가 길어 보이는 누드톤의 힐과 고급스러운 주얼리를 더해 깔끔하면서 엣지 있는 스타일을 완성하자.

image

▶ 주말 데이트도 문제없는 ‘파스텔&프린트 블라우스’

파스텔컬러와 프린트 블라우스는 데이트룩에서 빠지지 않는 아이템이다. 특히 핑크, 옐로우 톤의 파스텔컬러는 부드럽고 사랑스러운 느낌을 선사하며, 플라워, 애니멀 등의 프린트는 화려한 분위기를 연출하기에 제격이다.


다만 파스텔컬러와 프린트 블라우스는 피부톤과 체형에 따라 적절하게 매치해야 보다 효과적인 스타일 연출이 가능하다. 전체적으로 날씬한 바디의 소유자라면 파스텔컬러의 블라우스를 화이트 팬츠와 매치해 여리여리한 데이트룩을, 또한 상체가 빈약한 사람이라면 플라워 프린트 블라우스로 볼륨감을 살리고 H라인 스커트를 매치해 상대적으로 날씬한 하체를 부각시켜 보자.

<사진=온앤온, 라우드무트, 바바라, 스와로브스키, A+G by 셀렙샵>

 

  • 0%
  • 0%
  • 코스피 : 3276.19상승 12.3118:01 06/23
  • 코스닥 : 1016.46상승 4.918:01 06/23
  • 원달러 : 1137.70상승 5.818:01 06/23
  • 두바이유 : 74.81하락 0.0918:01 06/23
  • 금 : 72.52상승 0.7318:01 06/23
  • [머니S포토] 대정부질문 둘째날…주먹인사 나누는 박병석-김부겸
  • [머니S포토] 추미애 '제20대 대선 출마선언'
  • [머니S포토] 양승조 충남도지사 출판기념회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통과 '대체공휴일법'…이제 본회의만 남아
  • [머니S포토] 대정부질문 둘째날…주먹인사 나누는 박병석-김부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