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첨단 저장기법 'CA저장' 수박 선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마트, 첨단 저장기법 'CA저장' 수박 선봬
이마트 첨단 저장기법인 CA저장기술을 통해 ‘CA저장 수박’ 1만통을 오는 10일부터 8㎏ 미만 기준 1만1500원에 선보인다고 8일 밝혔다.

CA저장 수박은 지난주 비가 오기 이전에 수확한 맹동과 고창 지역의 당도 높은 수박(평균당도 12.5브릭스)을 첨단 신선식품 유통센터인 ‘CA 저장고’에 저장한 상품이다.

이마트는 지난 1년간 첨단 저장 시설인 후레쉬센터에서 품종별, 기간별로 가장 이상적인 저장 조건을 찾기 위해 수십여차례의 테스트를 진행하는 등 시행착오를 겪으면서 수박 등 과채류와 상추의 최적 저장 조건 데이터를 축적해왔다.

일반적으로 수박은 장기 저장 가능한 사과와 배와 달리 수확 후 꼭지가 쉽게 마르는 과채류 특성상 저온저장을 잘 하지 않는다. 저장하더라도 저장기간이 3일 이내로 매우 짧은 작물이다.

이로 인해 장마철이 되면 평균 당도가 2~3브릭스가량 떨어져 일명 ‘맹탕수박’이 되거나 그나마 당도가 유지되는 수박은 가격이 크게 오르는 경향이 있다.

이에 이마트는 기존 대기조건인 질소 78%, 산소 21%, 기타 1%를 CA 저장고를 통해 산소 3~7% 전후, 이산화탄소 5~8% 전후, 질소 85~92%, 기타 1%로 대기조건을 조정했다.

산소비율을 극도로 낮춤으로써 농작물이 나이를 먹는 시간을 거의 ‘정지’에 가깝도록 멈춘 것으로 수박의 생육속도를 조절, 수박의 노화를 억제했다.

이로써 올해 장마를 앞두고 수박의 저장기간을 기존 3일 이내에서 최대 10일까지로 크게 늘렸다. 기존 저장 기간인 3일 이후에도 수박 당도 및 품질을 수확 당시와 최대한 비슷하게 유지하는 것이 가능하게 됐다.
 

박성필
박성필 feelps@mt.co.kr

산업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63하락 20.2118:03 01/22
  • 코스닥 : 979.98하락 1.4218:03 01/22
  • 원달러 : 1103.20상승 518:03 01/22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18:03 01/22
  • 금 : 55.20하락 0.2918:03 01/22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 [머니S포토] 우리동생동물병원 관계자들 만난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금융비용 절감 상생협약식'
  • [머니S포토] K뉴딜 금융권 간담회 참석한 은행연·손보 회장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