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생명보험, 전문직 종사자 가입 비율 높은 까닭은?

교보라이프플래닛, 전체 가입자 중 52.6% 전문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인터넷 생명보험 가입자 중 전문직의 비율이 높은 것으로 드러나 눈길을 끌고 있다.

 

국내 최초 인터넷 전업 생명보험사 교보라이프플래닛생명보험이 가입자 현황을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6월 말까지 라이프플래닛 전체 가입자 중 절반이 넘는 52.6%가 전문직 종사자로 나타났다.

 

통계청이 발표한 '한국표준직업분류' 중 '전문가 및 관련 종사자' 항목을 기준으로, 전체 가입자 수 대비 '보험 및 금융관련 종사자' 가입률이 28.2%를 차지해 가장 높았다. 뒤이어 'IT•공학 등 기술 관련 종사자'(11.3%), '교육'(3.6%), '의료'(3.2%)', 예체능'(1.9%) '언론'(1.8%), '법조'(1.3%), '기타'(1.3%) 순으로 높은 가입률을 보였다.

 

라이프플래닛측은 이번 발표를 통해 전문직 종사자들이 바쁜 일정에도 불구하고 스스로 보험에 대한 충분한 정보 탐색 과정을 거쳐, 보다 합리적인 인터넷 보험을 통해 자신의 노후와 불의의 사고에 대비하고 있는 것으로 판단된다고 설명했다.

 

또한 이러한 전문직 종사자들은 고객센터에서 해피콜(완전판매 모니터링•고객이 보험 가입 시 충분한 설명을 듣고 인지했는지 확인하는 절차)을 실시할 때, 대부분의 가입자가 보험에 대한 이해도가 높은 편이라고 밝혔다.

 

라이프플래닛 이학상 대표는 "라이프플래닛에 가입한 전문직 종사자 대부분은 금융에 대한 관심도가 높아 인터넷을 통해 은행, 증권, 보험 등 주요 금융거래를 스스로 해나가는 'e-셀피낸스(e-selfinance)족'으로 판단된다"며, "향후에도 더 많은 고객들에게 보험의 본질에 충실한 상품과 서비스를 선보이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라이프플래닛은 평일 오전 9시부터 밤 10시까지, 토요일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3시까지 전화•이메일•채팅 등 다양한 방법으로 상담이 가능하며, 개인정보를 활용한 아웃바운드 콜을 전혀 하지 않는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해 바쁜 직장인들의 편의를 도모하고 있다.

 

  • 0%
  • 0%
  • 코스피 : 3170.08상승 111:20 04/14
  • 코스닥 : 1013.61상승 3.2411:20 04/14
  • 원달러 : 1121.10하락 4.811:20 04/14
  • 두바이유 : 63.67상승 0.3911:20 04/14
  • 금 : 61.58상승 0.4811:20 04/14
  • [머니S포토] 윤호중·박완주, 더민초 주최 '원내대표 후보자 초청 토론회' 참석
  • [머니S포토] 주호영 "日 오염수 방출 결정, 주변국 사과·양해 구해도 모자랄 판에 적반하장"
  • [머니S포토] '4월에 때늦은 꽃샘추위'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 [머니S포토] 윤호중·박완주, 더민초 주최 '원내대표 후보자 초청 토론회' 참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