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인도 최대 규모 컨벤션센터 짓는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인도 뭄바이 다이섹(DAICEC) 건축물 조감도. /사진제공=삼성물산
인도 뭄바이 다이섹(DAICEC) 건축물 조감도. /사진제공=삼성물산
삼성물산이 인도 최대 규모의 컨벤션센터를 짓는다.

삼성물산은 14일 인도 에너지 인프라그룹 릴라이언스 인더스트리(Reliance Industries Ltd.)가 발주한 뭄바이 복합 문화시설(DAICEC) 공사를 6억7800만 달러에 계약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공사는 인도 최대 도시인 뭄바이(Mumbai) 중심부 상업지역 7만5000㎡ 부지에 컨벤션센터·전시관·극장 등 복합 문화시설 4개동을 짓는 공사다.

이로써 삼성물산은 2011년 뭄바이 중심지에 85층과 52층 높이의 인도 초고층 주상복합빌딩인 월리(Worli)타워 프로젝트를 수주한데 이어 뭄바이 지역에서만 2개의 랜드마크 빌딩공사를 수행하는 성과를 거뒀다.

삼성물산의 이번 사업 참여는 발주처의 계속된 요청으로 수의계약 방식으로 이뤄졌다.

발주처인 릴라이언스 인더스트리는 인도 최대 컨벤션센터가 될 이번 프로젝트를 글로벌 사업수행 역량을 갖춘 회사가 총괄하기를 원했으며, 삼성물산에게 이번 프로젝트를 수행해 줄 것을 먼저 제안한 것으로 알려졌다.

릴라이언스 인더스트리는 삼성물산이 기존에 수행한 828m 세계 최고층 빌딩인 UAE 부르즈 칼리파(Burj Khalifa)와 세계 최대 3차원 비정형건축물인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등 국·내외 프로젝트를 통해 삼성물산의 시공역량 및 사업수행 역량을 높이 평가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삼성물산은 2014년 ‘신뢰받는 건설사’라는 새로운 비전을 제시하고 글로벌 수준의 안전과 컴플라이언스를 바탕으로 고객신뢰를 최우선 가치로 내세웠다. 그 결과 지난 3월 영국 머시 게이트웨이 교량공사와 이번 인도 뭄바이 컨벤션센터 프로젝트에서 파트너사와 발주처가 먼저 사업 참여를 제안하는 방식으로 수주에 성공했다.
 

김병화
김병화 mttime@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위크 김병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8.62상승 4.2918:03 04/16
  • 코스닥 : 1021.62상승 7.7218:03 04/16
  • 원달러 : 1116.30하락 1.318:03 04/16
  • 두바이유 : 66.77하락 0.1718:03 04/16
  • 금 : 65.12상승 0.9518:03 04/16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 [머니S포토] 경제계 찾은 홍남기 '경제동향 점검 및 정책 추진방향 논의'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새 원내대표에 '친문' 4선 윤호중 의원 선출
  • [머니S포토] 민관협력 '탄소중립' 컨트롤타워, 오늘 추진위 발족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