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엔 라식·라섹 등 시력교정술 위험하다? 계절보다 '사후관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시간적 여유가 생기는 여름방학, 휴가철을 앞두고 라식, 라섹 등 시력교정술을 고민하는 사람들이 적지 않다.

휴가 전 미리 시력 교정술을 받을 경우 안경이나 렌즈의 불편함없이 물놀이를 즐길 수 있고, 휴가 기간에 수술을 할 경우는 충분한 회복 기간을 가질 수 있기 때문.

다만 라식, 라섹 등 시력교정술이 이미 국내에서도 연간 환자 수가 20만 명에 이를 정도로 보편화됐다고 하지만 신체 중 가장 민감한 부위에 받는 수술인 만큼 망설이는 환자가 많은 것이 사실이다.

특히 여름철에는 감염과 부작용의 위험이 높다거나 회복 속도가 느리다는 등의 이야기에 수술을 미루는 일이 종종 있다. 하지만 떠도는 속설을 믿기 보다 안과 전문의와의 상담을 통해 결정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여름철 시력교정술을 계획하고 있다면 안과 전문의가 알려주는 다음의 여름 시력교정술에 대한 오해와 진실을 기억해두자.

▶ 여름에 시력교정술을 받으면 감염될 가능성높다? 계절보다 사후 관리

여름엔 라식·라섹 등 시력교정술 위험하다? 계절보다 '사후관리'
여름철 시력교정술을 선뜻 결정하지 못하는 가장 큰 이유는 바로 감염과 회복 시기에 대한 고민이다. 시력교정술의 결과가 계절에 영향을 받는다는 생각에 수술을 미루는 경우가 있는데, 시력교정술은 기본적으로 계절과는 무관한 수술이다. 덥고 습한 여름 날씨가 세균 감염을 유발한다고 생각할 수 있지만 수술실은 일정한 온도와 습도를 유지하는 항온항습 장치가 있어 일년 내내 같은 환경에서 수술을 받을 수 있다.

또한 약제의 발달로 감염이나 염증의 우려는 거의 없다고 봐야 한다. 시력교정술은 계절보다는 수술 전후 환자가 주의사항을 잘 지키고 안구 관리를 얼마나 잘 했느냐에 따라 수술 성공 여부가 결정된다. 따라서 자외선, 화장품 등 외부 환경에 노출되지 않도록 관리하는 것이 훨씬 중요하다.

비앤빛 강남밝은세상안과 김진국 대표 원장은 “잘못된 속설에 지레 겁을 먹고 여름이라는 이유로 수술을 미루거나 포기하는 것은 의미가 없다“며 “다만, 시력교정술을 받은 후에는 한동안 자외선 차단율 70% 이상의 선글라스를 착용하거나 챙이 넓은 모자를 착용하는 것이 좋다”고 조언했다.

▶ 물놀이 계획 있다면 라식 수술은 힘들다? 한 달 전에 수술 받으면 가능

시력교정술을 고려 중이지만 여름 휴가 기간 중 물놀이를 계획하고 있어 고민 중이라면 아직 늦지 않았다. 최근 바쁜 현대인들을 위해 오전에 정밀 검사를 받은 후, 이상이 없으면 당일 오후에 바로 수술을 받는 ‘원데이 라식’이 등장하면서 단 시간 시력교정이 가능해졌기 때문이다.

라식 수술 후 어느 정도 회복 기간이 필요한 것은 사실이지만, 수술 후 2~3일 정도 안구 관리에 신경 써준다면 일상생활을 하는 데는 크게 지장이 없다는 설명. 그중 ‘원데이 라식’은 수술 후 바로 시력회복이 가능하지만, 일주일 정도의 안정기가 필요하며, 수술 후 한달 정도는 물놀이와 강한 자외선은 피해야 한다.

따라서 여름 휴가 때 물놀이를 계획 중이라면 한달 전 시력교정술을 받은 후 꾸준히 관리를 하는 것이 좋다. 회복 기간이 짧아졌다고 해서 방심하다가는 눈의 퇴행이 발생할 수 있기 때문이다. 한달 정도 안정기를 가진 후에는 렌즈의 세균 감염 등의 고민 없이 편안하고 안전한 물놀이가 가능하다.

수술 후 안구건조증? 일회용 인공눈물 OK

일반적으로 시력교정술을 받게 되면 회복기간 동안 일시적인 안구건조증을 겪을 수도 있다. 특히 여름철에는 집이나 직장을 포함한 대부분의 실내에서 냉방기를 작동하기 때문에 강한 바람에 눈이 건조함을 느껴 인공눈물이나 안약을 자주 사용하는 환자가 많다.

하지만 안구 건조 증상은 6개월 정도가 지나면 눈이 수술 전 상태로 회복되면서 대부분 증상이 사라진다.

수술 직후에는 일회용 인공눈물을 사용해 건조감이 느껴지지 않도록 하는 것이 좋다. 하지만 이 때 주의할 점은 일회용 인공눈물을 사용해야 한다는 점이다. 일회용 인공눈물은 방부제가 들어 있지 않아 자주 넣어도 괜찮지만 방부제가 들어 있는 인공눈물은 너무 자주 넣지 말아야 하며 하루 4회 이상은 넣지 않는 것이 좋다.

또 눈이 건조하거나 충혈이 됐다는 이유로 안약을 수시로 넣는 경우가 있는데 인공눈물이 아닌 안약을 의사의 처방 없이 사용하는 것은 오히려 눈 건강에 좋지 않다. 특히 스테로이드가 들어 있는 안약을 전문의 처방 없이 습관적으로 장기간 사용하면 녹내장, 백내장, 각막염 등 심각한 안과 질환을 유발할 수 있기 때문에 반드시 안과 전문의와 상의 후 점안하도록 한다.

▶시력교정술 받으면 화장 못한다? 회복 시기에 맞춰 화장 정도 선택

시력교정술을 받으면 한동안 화장을 하지 못한다는 속설에 여름 휴가를 앞두고 수술을 망설이는 여성들이 많다. 그런데 이는 맞는 말로 일상에서 벗어난 휴가지에서 평소와는 다른 화려한 메이크업을 꿈꾼다면 한달 정도 여유를 두는 것이 좋다. 수술 후 1~2주간은 정상적인 시력을 회복하고 각막 치유에 중요한 시기이기 때문에 메이크업 제품에 들어있는 색소나 가루 성분이 눈 건강에 좋지 않은 영향을 줄 수 있기 때문이다.

시력교정술 3~5일 후부터는 눈에 닿지 않는 일반적인 화장은 가능하지만 눈화장의 경우 2주 후부터 가능하다. 또한 한 달 정도는 화장품 잔여물이 눈에 들어가지 않도록 각별히 조심해야 한다. 특히 진한 눈 화장의 경우 가루 날림이 많고 지울 때 자극이 될 수 있기 때문에 피해야 하며, 회복 시기에 맞춰 눈 화장 정도를 선택하는 것이 안전하다. 화장을 지울 때는 눈을 살짝 감고 눈꺼풀과 눈 주위를 부드럽게 문질러 최대한 자극이 되지 않도록 하는 것이 좋다.

<도움말, 이미지제공=비앤빛 강남밝은세상안과>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55.53상승 19.9410:05 04/13
  • 코스닥 : 1004.74상승 4.0910:05 04/13
  • 원달러 : 1126.50상승 1.610:05 04/13
  • 두바이유 : 63.28상승 0.3310:05 04/13
  • 금 : 61.10상승 0.1610:05 04/13
  • [머니S포토] 코스닥 1000선 탈환
  • [머니S포토] 국회 정무위 소위, 인사 나누는 성일종-이건리
  • [머니S포토] 민주당 노인위, 착잡한 마음으로...
  • [머니S포토] 오세훈, 코로나19 '서울형 거리두기' 관련 첫 간담회
  • [머니S포토] 코스닥 1000선 탈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