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고령 돼지농장서 구제역 감염항체 검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구제역이 발생한 경상북도 의성군 돼지농장에 돼지를 입식해 준 고령군의 돼지농장에서 구제역 감염항체가 발견돼 방역당국이 정밀조사를 벌이고 있다.

경상북도 가축위생시험소는 지난 25일부터 26일까지 고령군 2개 농장 돼지 179마리에 대한 항체검사를 한 결과 16마리에서 야외바이러스 감염항체가 나왔다고 26일 밝혔다.

야외바이러스감염항체는 구제역 야외바이러스 감염 후 1∼2주 지나 동물 체내에 형성되는 항체다.

이에 따라 방역당국은 항원에 대한 검사를 진행 중에 있다. 검사 결과 구제역 바이러스가 나오면 최종 구제역 양성 판정을 내리고 살처분 및 매몰을 한다.

경북도 방역 당국 측은 고령의 돼지농장에서 야외바이러스감염항체가 나왔지만 백신 항체 형성률도 높은 편인 데다 돼지들이 별다른 임상 증상을 보이지 않고 있다고 설명했다.
 

  • 0%
  • 0%
  • 코스피 : 3276.19상승 12.3118:01 06/23
  • 코스닥 : 1016.46상승 4.918:01 06/23
  • 원달러 : 1137.70상승 5.818:01 06/23
  • 두바이유 : 74.81하락 0.0918:01 06/23
  • 금 : 72.52상승 0.7318:01 06/23
  • [머니S포토] 대정부질문 둘째날…주먹인사 나누는 박병석-김부겸
  • [머니S포토] 추미애 '제20대 대선 출마선언'
  • [머니S포토] 양승조 충남도지사 출판기념회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통과 '대체공휴일법'…이제 본회의만 남아
  • [머니S포토] 대정부질문 둘째날…주먹인사 나누는 박병석-김부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