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하반기 '공공택지-도심역세권' 투트랙 전략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부가 부동산 살리기에 강한 드라이브를 걸면서 하반기 부동산 시장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는 가운데 GS건설이 ‘공공택지vs도심역세권’ 투트랙전략으로 하반기 분양시장 공략에 나선다.

GS건설은 하반기 위례·미사강변 등 준강남권 공공택지와 보문·만리·돈의문 등 서울 도심권 역세권에서 6개 단지 총 7500여 가구(일반분양 4000여 가구)를 공급할 예정이다.
GS건설 하반기 분양계획.(자료제공=GS건설)
GS건설 하반기 분양계획.(자료제공=GS건설)
▶8月, 1186가구 규모 보문파크뷰자이

휴가철 이후 하반기 가장 먼저 분양에 나서는 단지는 ‘보문파크뷰자이’다. 8월말 견본주택 오픈을 준비중인 보문파크뷰자이는 성북구 보문동 보문3구역을 재개발해 지하 7층, 지상 20층 17개동 규모의 1186가구 대단지로 거듭나게 된다. 이중 483가구가 일반분양으로 공급된다.

6호선 보문역과 창신역 및 1·2호선 신설동역 모두 도보로 이용할 수 있는 트리플 역세권으로 도심까지 5~6정거장 안에 종로 일대 및 광화문에 닿을 수 있는 직주근접형 단지여서 도심으로 출퇴근하는 실수요자층에 좋은 반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된다.

견본주택은 현장 인근에 마련되며 오는 8월말 오픈을 앞두고 마무리 분양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9月, 517가구 규모 위례자이

9월에는 추석 이후 위례신도시와 미사강변도시에서 ‘위례자이’와 ‘미사강변센트럴자이’를 공급한다. 택지개발 중 가장 높은 선호도를 자랑하는 위례신도시 A2-3블록에 들어서는 ‘위례자이’는 전용면적 101~134㎡ 517가구 규모로 실사용면적을 극대화한 3면 발코니 평면이 전체 세대 중 50%가 넘으며 테라스하우스 26가구와 펜트하우스 7가구 등 차별화된 신평면을 대거 선보일 예정이다.

'자이' 아파트가 들어서는 A2-3블록은 행정구역상 성남시에 위치해 있지만 위례신도시 내에서도 가장 인기가 높은 휴먼링 내에 위치한 마지막 일반 아파트 부지로 뛰어난 입지여건을 자랑한다. 대중교통으로는 서울지하철 8호선 우남역(신설 예정)과 신규 개설 예정인 경전철 위례신사선역이 도보권내 위치해 있고, 위례신도시 중심 상업시설 부지인 트랜짓몰 또한 도보 이용이 가능해 편리하다. 부지 남쪽으로 수변공원과 저층 단독주택지를 바라보고 있어 개방감도 뛰어나다.

특히 유사한 입지에서 작년 6월에 분양한 래미안 위례신도시가 368가구 모집에 약 1만 건의 1순위 청약접수 결과를 받았던 전례를 볼 때 이번 위례자이의 청약에도 극심한 청약 전쟁이 예상되고 있다.

▶9月, 1222가구 규모 미사강변센트럴자이

위례자이에 이어 같은 달 미사강변도시에서도 ‘자이’아파트가 나온다. 총 1,222가구로 미사강변도시 최대 규모를 자랑하는 ‘미사강변센트럴자이자이’는 A21블록에 전용면적 91~132㎡ 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수변공원 전망이 가능한 쪽으로 펜트하우스 16가구도 들어선다.

특히 미사강변센트럴자이는 최근 전용 85㎡ 초과 면적 중 틈새 면적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 전용면적 ▲91㎡ ▲96㎡ ▲101㎡ ▲132㎡에 알파룸·판상형 4룸 구조 등 선호도가 높은 신평면이 적용되며 생태형 수경시설과 가족캠핑장·단지텃밭 등 자연을 누릴 수 있는 다양한 조경이 선보일 계획이다.

아울러 ‘미사강변센트럴자이’가 들어서는 A21블록은 미사강변도시 서남쪽에 위치해 오는 2018년 개통예정인 5호선 연장선 강일역과 미사역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다.

▶10月, 1341가구 규모 서울역센트럴자이

10월과 11월에는 직주근접의 장점을 갖춘 도심 재개발 역세권 아파트가 연이어 공급된다. 서울역센트럴자이는 중구 만리2구역을 재개발한 단지로 서울 시내 최초 5개의 멀티역세권으로 59~89㎡ 총 1341가구의 대단지이며 이중 418가구가 오는 10월에 일반분양으로 공급된다.

지하철 1∙4호선, 경의선을 이용할 수 있는 서울역이 인접해 있고, 2∙5호선 충정로역이 도보권내 위치해 있으며, KTX역사도 가까워 광역교통여건도 양호하다. 또한 단지 내 공원과 손기정 기념공원이 인접해 있어 쾌적한 자연환경을 누릴 수 있고 전망이 우수하며 일부 평형의 경우 남산 조망도 가능하다.

▶11月, 2533가구 규모 경희궁자이

이어 11월에는 서울 서대문역 북서측 지역인 종로구 교남동 62-1번지 일대 15만2430㎡ 규모의 교남동 돈의문뉴타운1구역에서 ‘경희궁자이'를 분양한다. ‘경희궁자이'는 총 4개블럭으로, 아파트2,415가구와 오피스텔 118실로 구성된다. 아파트는 전용면적 33~138㎡ 로 고르게 들어서며, 오피스텔은 계약면적 69~107㎡ 규모이다.

경희궁자이는 최근 공급이 뜸했던 4대문 내 들어서는 대단지 아파트다. 지하철 5호선 서대문역과 지하철 3호선 독립문역을 끼고 있는 더블역세권 단지다. 서울 도심인 광화문과 서울시청도 걸어서 20분 이내에 갈 수 있다. 단지 위쪽으로 한양도성이 있고 경희궁이 지척에 자리해 도심 속 쾌적한 주거환경을 갖추고 있다.

▶12月, 713가구 규모 하왕1-5구역

이 밖에도 12월에는 성동구 하왕십리동 하왕1-5구역을 재개발을 통해 전용 51~84㎡ 중소형 평형으로 구성된 총 713가구를 공급한다. 지하철 2호선 상왕십리역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는 직주근접형 단지다.
 

김병화
김병화 mttime@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위크 김병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8:03 03/05
  • 금 : 66.37상승 3.26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