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미소금융, 출범 4년7개월만에 700억원 돌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신한은행은 2009년 12월 설립한 신한미소금융재단이 출범 후 4년7개월 만에 서민금융지원 실적 700억원을 넘어섰다고 28일 밝혔다.

미소금융지원 금액은 2011년말 300억원, 2013년 4월 500억원을 달성한 데 이어 700억원을 돌파했다.

신한미소금융재단은 앞으로도 서류 간소화 등 지원기준을 지속적으로 완화하고 미소금융 이용자의 편의증진을 위해 '찾아가는 상담 서비스'도 계속 진행할 예정이다.

신한미소금융 관계자는 “맞춤형 신상품 개발과 찾아가는 상담 등 차별화된 서비스가 대출 수요자들의 큰 호응을 얻으면서 지원실적이 증가하고 있다"며 “자활의지가 있는 소규모 자영업자를 대상으로 자금을 지원하고 저소득층의 소득을 높이는 컨설팅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2009년 12월 금융권 최초로 미소사업을 시작하여 전국적으로 9개 지점망을 운영하고 있는 신한금융그룹은 미소금융 사업에 금융권 최대 규모인 700억원의 출연을 완료하였으며, 앞으로도 저소득, 저신용 서민층을 대상으로 자활 지원사업을 더욱 확대할 방침이다.





 

성승제
성승제 bank@mt.co.kr  | twitter facebook

금융을 사랑하고 이해하기 위해 노력하는 금융 출입 기자입니다. 독자님들의 아낌없는 조언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9.22하락 80.4711:18 02/26
  • 코스닥 : 914.12하락 22.0911:18 02/26
  • 원달러 : 1119.70상승 11.911:18 02/26
  • 두바이유 : 66.11하락 0.0711:18 02/26
  • 금 : 65.39상승 2.511:18 02/26
  • [머니S포토] '일상 회복을 위해 백신접종'
  • [머니S포토] AZ 백신접종 당일, 정부 거리두기 방침은
  • [머니S포토] 한국 상륙 추추 트레인 '추신수'
  • [머니S포토] 한국판 실리콘밸리 '인천 스타트업 파크' 공식 개관
  • [머니S포토] '일상 회복을 위해 백신접종'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