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왔다 장보리’ 한승연 티셔츠, 여름 바캉스룩은 그녀처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여름 바캉스룩은 한승연처럼 보기만 해도 시원한 블루 스타일링이 어떨까. 지난 7월 27일 방송된 MBC 주말드라마 ‘왔다 장보리’ 32회에서 가수 겸 배우 한승연(가을 역)이 유니크한 티셔로 남다른 패션 센스를 드러냈다.


이날 한승연은 블루 스트라이프 패턴이 가미된 박시한 티셔츠를 선보였다. 이너로는 심플한 화이트 스키니 팬츠와 티셔츠를 매치해 티셔츠의 매력을 강조했다. 여기에 한승연은 골드 컬러의 스포티하면서도 여성스러운 슬리퍼를 매치해 세련미를 더했다.


▶스타일링TIP : 때로는 ‘캐주얼하게’, 때로는 ‘섹시하게’

한승연이 입은 티셔츠는 이너에 따라 다양한 느낌을 나타낼 수 있다. 타이트한 민소매 혹은 스포츠 이너를 매치해 섹시미를 드러내거나 한승연처럼 화이트 티셔츠를 매치해 발랄한 느낌의 캐주얼룩을 연출할 수 있다. 또는 더욱 위트 있게 연출하고 있다면 과감한 컬러 티셔츠를 이너로 매치해 컬러 조화를 이루거나 패턴 티셔츠를 매치해 패턴을 레이어링해보자.

image

▶브랜드&가격 : 한승연이 선보인 스트라이프 티셔츠는 ‘그레이양’의 제품으로 가격은 7만 8000원대이며, 슬리퍼는 ‘핏플랍’의 제품으로 10만 원대이다.


한편, 한승연은 아버지 동후(한진희 분)의 비서 유천(건일 분)을 짝사랑하는 가수지망생으로 엉뚱한 성격의 사고뭉치지만 미워할 수 없는 캐릭터 가을을 맡아 열연하고 있다.

<사진=MBC ‘왔다 장보리’, 그레이양, 핏플랍>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5.34하락 0.33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