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생아 20명 중 1명은 '혼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우리나라에서 태어나는 신생아 20명 중 1명은 혼혈인 것으로 나타났다.

29일 통계청에 따르면 지난 2012년 한국의 다문화 가정에서 태어난 '혼혈' 아이가 2만2908명을 기록했다. 이는 전체 신생아(48만4천550명) 중 4.7%에 달한다.

다문화 가정은 부모 중 한 명이 순수 한국인, 다른 한 명이 외국인 또는 귀화 한국인인 가정을 뜻한다.

부모 모두 순수 한국인인 신생아는 45만6664명으로 전체의 94.2%였다. 나머지(1.1%)는 버려졌거나 태어난 지 얼마 안돼 사망해 부모 국적이 파악되지 않은 경우다.
 

  • 0%
  • 0%
  • 코스피 : 3232.53상승 7.5818:01 07/27
  • 코스닥 : 1046.55하락 1.0818:01 07/27
  • 원달러 : 1150.10하락 4.918:01 07/27
  • 두바이유 : 74.50상승 0.418:01 07/27
  • 금 : 71.59하락 0.6618:01 07/27
  • [머니S포토] 주거 정책 기자회견, 입장하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연일 계속되는 폭염'
  • [머니S포토] 질의 받는 김현아 SH 사장 후보자
  • [머니S포토] 與 윤호중 "정부와 함께 생활물류법 현장 안착되도록 점검"
  • [머니S포토] 주거 정책 기자회견, 입장하는 잠룡 '이낙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