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더위에 지친 피부에 생긴 기미·주근깨…" 레이저 치료가 효과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무더위에 지친 피부에 생긴 기미·주근깨…" 레이저 치료가 효과적"
장마가 끝나면서 본격적인 무더위가 시작됐다. 특히 올해는 유난히 불볕더위가 오래 이어질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바캉스를 떠나는 가족들을 쉽게 찾아볼 수 있게 되었다.

뜨거운 날씨를 이기고자 산이나 바다로 떠나는 사람들이 부쩍 늘어난 것인데, 요즘과 같은 여름철에는 기미나 주근깨의 발생빈도가 높은 만큼 자외선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하는 것도 중요하다.

실제 장시간 직사광선과 자외선에 피부가 노출되면 각종 피부 트러블이 발생하기 쉬워 여름은 색소성 피부질환이 급증하는 시기이기도 하다.

이와 관련해 인천 가좌동에 위치한 고은미래피부과 김지형 원장은 "여름은 색소질환뿐만 아니라 광노화와 주름이 빠르게 진행되는 계절로 기미나 주근깨, 잡티와 같은 피부 트러블이 발생했을 경우 전문적인 치료를 받아야 한다"고 조언했다.

특히 기미는 멜라닌 색소의 과다생성으로 발생하는 대표적인 색소성 질환으로 전체적인 피부톤이 칙칙해지고 피부가 지저분하게 보이게 되며, 한번 발생하면 자연적으로 없어지지 않는 특성을 지니고 있으며 방치하면 얼굴 전체로 번지기에 초기에 치료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것이 김 원장의 설명.

이에 최근 기미와 주근깨, 잡티 등 색소질환 치료를 위한 여러 방법 중에서도 레이저 토닝과 532롱펄스레이저, IPL등을 이용한 시술이 각광받고 있다고 덧붙였다.

김지형 원장은 “레이저 토닝은 기존의 레이저 방식과 다르게 아주 짧은 시간 간격으로 저출력의 레이저를 조사하는 방식으로 피부 조직의 손상을 최소화하면서 깊은 피부층이나 진피층의 멜라닌 색소를 선택적으로 파괴해 반복적으로 시술 시 악성 기미도 치료 가능한 시술"이라며 "또한 콜라겐을 생성하는 섬유아세포를 자극해 모공치료 및 리프팅 효과를 가져다 주는 항노화 효과를 갖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532롱펄스레이저나 IPL은 표피성 색소를 열적으로 변성시켜 단시간에 제거하는데 탁월한 효과를 갖고 있고 532롱펄스레이저 시술은 모세혈관 확장 제거 능력도 매우 뛰어나다"며 "대부분의 경우 여러 종류의 색소를 복합적으로 가지고 있으므로 치료 또한 여러 종류의 레이저를 사용하여 시술 받는 것이 효과적”이라고 덧붙였다.

또 기미, 주근깨, 잡티 등의 색소성 질환이나 여드름 후 생긴 색소침착을 감소시키기 위해 사용되는 미백 관리를 병행한다면 치료 효과를 높일 수 있다는 김원장의 설명.

마지막으로 김 원장은 "고온다습한 날씨는 피부 자체의 보호력이 약화시키기에 여름철에는 평소보다 더욱 피부에 세심한 관리를 기울일 필요가 있다"고 강조하며 "피부 재생속도 역시 늦어져 기존에 갖고 있던 색소질환이 더욱 악화될 수 있는 만큼 일회성 치료보다는 2~3개월 이상 꾸준히 지속적으로 레이저 치료를 해야 하며, 평소 자외선 차단제 사용을 습관화하는 것이 좋다"고 조언했다.

<도움말, 이미지제공=고은미래피부과 인천점>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54.55하락 54.8814:02 05/12
  • 코스닥 : 963.71하락 14.914:02 05/12
  • 원달러 : 1124.30상승 4.714:02 05/12
  • 두바이유 : 68.55상승 0.2314:02 05/12
  • 금 : 65.54하락 1.214:02 05/12
  • [머니S포토] 이재명 지사 "기본정책으로 공정성 회복할 것"
  • [머니S포토] '제18회 자동차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세미나, 국민의례하는 '김기현' 대행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주먹 인사하는 전해철과 서영교
  • [머니S포토] 이재명 지사 "기본정책으로 공정성 회복할 것"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