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맥만 없다면'…다이어트 방해요인 1위로 꼽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무더운 여름이 본격화되며 옷 매무새가 가벼워지고 있다. 이렇게 노출이 많아지는 만큼 다이어트에 나서는 사람들이 많지만 상당수가 실패를 경험하게 된다.

최근 한 모바일 리서치 회사의 조사에 따르면 다이어트를 시작한 10명 중, 8명이 다이어트를 실패했다고 응답할 정도다.

그러면 이들의 다이어트를 방해하는 것은 무엇일까.

비만치료 전문 의료기관 365mc 비만클리닉(이하 365mc)은 지난 6월부터 7월까지 내원하는 고객 중 583명을 대상으로 ‘다이어트를 방해하는 음식’에 관한 설문조사 결과를 결과를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치맥(치킨과 맥주)이 221명(38%)으로 1위를 차지했으며, 2위는 단 간식 176명(30%), 3위는 삼겹살과 곱창 113명(19%), 4위는 분식 73명(13%)으로 뒤를 이었다.
'치맥만 없다면'…다이어트 방해요인 1위로 꼽아
1위로 선정된 치맥은 야식 최상의 궁합으로 손꼽히지만, 닭다리(튀긴 것) 1회 제공량(100g/1조각) 기준 약 270kcal에 달하며 탄수화물 13g/ 단백질 16.7g/ 지방 15.6g/ 나트륨 62mg이며 생맥주의 경우 500cc 188kcal에 달하여 치킨 1회 제공량과 맥주 500cc 섭취만으로 485kcal에 달해 최악의 궁합이라고 할 수 있다. 이는 2시간을 걸어야 소모할 수 있는 칼로리다.

365mc 부산지방흡입센터 조혜리 식이영양상담센터장은 “치킨의 경우 1회 제공량 칼로리만 보면 적절한 것 같지만 적어도 치킨을 한번 먹을 경우 평균 4조각 이상 섭취하기 때문에 야식만으로도 총 1300kcal를 섭취한다고 보면 된다” 며 “치킨과 맥주는 다이어트를 방해할 뿐만 아니라 과다 섭취할 시 소화 불량 등 건강에도 악영향을 끼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또 조혜리 센터장은 “단지 입이 심심해서가 아닌 공복감 때문에 야식을 섭취하거나 맥주 안주로 한 가지를 선택해야 한다면 상대적으로 칼로리가 낮고 단백질 비율이 높은 구운 닭 가슴살(100g: 130kcal) 또는 연어100g: 160kcal)를 활용한 샐러드 등이 바람직하다” 고 덧붙였다.

<이미지제공=365mc>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5.49하락 15.4418:03 09/30
  • 코스닥 : 672.65하락 2.4218:03 09/30
  • 원달러 : 1430.20하락 8.718:03 09/30
  • 두바이유 : 89.51상승 2.1818:03 09/30
  • 금 : 1672.00상승 3.418:03 09/30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 [머니S포토] 전문대교협 '2023 수시 전문대 입학정보 박람회' 개최
  • [머니S포토] 국가재정범죄 합동수사단 공식 출범
  • [머니S포토] 컴백 이주호, 9년만에 돌아온 MB정부 교과부 장관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