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S5 배터리, 통신사따라 지속시간 2시간44분 격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통신사별 스마트폰 배터리 지속시간 /사진=랩탑매거진 홈페이지 캡처
통신사별 스마트폰 배터리 지속시간 /사진=랩탑매거진 홈페이지 캡처

통신사에 따라 스마트폰 배터리 소모가 더 빠를 수 있다는 조사결과가 미국에서 나왔다.

6일(현지시간) 미국 IT전문매체 랩탑매거진(Laptop Magazine)에 따르면 미국 내 이동통신사 버라이즌과 스프린트, T모바일, AT&T의 네트워크로 삼성전자 '갤럭시S4'와 '갤럭시S5', HTC의 '원 M7'과 '원 M8'의 스마트폰 4종의 배터리 지속시간을 측정한 결과 T모바일에 가입한 스마트폰 배터리가 가장 오래 유지된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실험은 뉴욕과 시카고 두 곳에서 진행됐다.

테스트를 위해 배터리 소모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기능(블루투스, NFC, 와이파이 등)을 모두 비활성화했고, 네트워크 서비스 신호세기나 화면 밝기 등도 통일했다.

삼성전자 갤럭시S5 의 통신사별 스마트폰 배터리 지속시간 /사진=랩탑매거진 홈페이지 캡처
삼성전자 갤럭시S5 의 통신사별 스마트폰 배터리 지속시간 /사진=랩탑매거진 홈페이지 캡처
실험결과 갤럭시S5의 경우 배터리 지속시간이 통신사에 따라 길게는 2시간 가량 차이가 났다. 배터리가 가장 오랫동안 지속된 통신사는 T모바일로 11시간 16분을 기록했고, 버라이즌에서는 9시간8분, AT&T에서는 10시간36분이다. 가장 배터리가 빨리 소모된 통신사는 스프린트로 8시간32분을 기록했다.

HTC '원M8'의 통신사별 스마트폰 배터리 지속시간 /사진=랩탑매거진 홈페이지 캡처
HTC '원M8'의 통신사별 스마트폰 배터리 지속시간 /사진=랩탑매거진 홈페이지 캡처
또 HTC 원 M8을 이용한 테스트에서도 T모바일 망을 사용했을 때 10시간 50분이었으나 버라이즌에서는 9시간52분, 스프린트에서 9시간 26분, AT&T에서 8시간42분으로 나타났다.

이같은 결과는 다른 지역에서도 유사하게 나타났다.

통신사에 따라 배터리 차이가 있는 이유는 무엇일까. 이에 대해 랩탑매거진은 “T모바일의 망 주파수 특성이 데이터를 송·수신하는데 더 효과적일 수도 있고, 또 T모바일 LTE 가입자 수가 경쟁사보다 적다는 점, 혹은 T모바일이 타 통신사에 비해 '블로트웨어(통신사 선탑재 애플리케이션)'가 훨씬 적다는 점이 작용했을 수도 있다"고 설명했다. 다시 말해 이같은 현상에 대한 원인은 아직까지 구체적으로 밝혀지지 않았다는 의미다.

한편 T모바일은 가입자 수 4910만명으로 미국 통신사 중 4위다.

통신사별 스마트폰 배터리 평균 지속시간 /사진=랩탑매거진 홈페이지 캡처
통신사별 스마트폰 배터리 평균 지속시간 /사진=랩탑매거진 홈페이지 캡처


 

박효주
박효주 hj0308@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위크 박효주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82.99상승 39.1215:30 03/03
  • 코스닥 : 930.80상승 7.6315:30 03/03
  • 원달러 : 1120.30하락 3.715:30 03/03
  • 두바이유 : 62.70하락 0.9915:30 03/03
  • 금 : 61.41하락 2.8215:30 03/03
  • [머니S포토] 민주당 지방소멸대응TF 성과 참석한 이낙연과 염태영
  • [머니S포토] 김용범 차관, 4차 맞춤형 피해지원 계획 발표
  • [머니S포토] 김태년 "2월 내 매듭짓지 못한 법안, 3월과 4월에 마무리지을 것"
  • [머니S포토] 회의장 들어서는 이재명 경기지사
  • [머니S포토] 민주당 지방소멸대응TF 성과 참석한 이낙연과 염태영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