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HO, 에볼라 바이러스 세계적 비상사태 선포… 면역·백신전문가 긴급논의, '여행금지' 이뤄질듯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에볼라 바이러스 /사진=로이터 뉴스1
에볼라 바이러스 /사진=로이터 뉴스1

 
세계보건기구(WHO)가 아프리카를 중심으로 빠르게 확산되고 있는 에볼라 바이러스에 대한 긴급위원회 회의에서 ‘세계적 공중보건 비상사태’를 8일 선포했다.

에볼라 긴급위원회는 아프리카 우간다 보건장관 출신인 샘 자람바 박사를 위원장, 스위스 취리히대학 로버트 스테판 교수가 부위원장 자격으로 참석했다. 이날 회의에서 20여명의 면역 및 백신 전문가들과 에볼라 바이러스의 국가 간 전파 가능성과 확산 방지 대책 등을 면밀하게 검토한 것으로 전해졌다.

세계적 보건 비상사태가 선언된 것은 에볼라 바이러스가 다른 나라로 전파될 우려가 크다는 의미다. 이에 질병의 발발을 막기 위해 질병 발생 국가 여행금지 등 즉각적 공조가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한편 현재까지 에볼라 바이러스 감염으로 인한 사망자수는 932명에 달한다.
 

박효주
박효주 hj0308@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위크 박효주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302.84상승 16.7418:01 06/25
  • 코스닥 : 1012.13하락 0.4918:01 06/25
  • 원달러 : 1127.70하락 7.218:01 06/25
  • 두바이유 : 74.81상승 0.3118:01 06/25
  • 금 : 73.73상승 0.318:01 06/25
  • [머니S포토] '코스피 3,300선 뚫었다'
  • [머니S포토] '외식 가맹사업 거래 공정화 자율규약 체결'
  • [머니S포토] 코리아패션마켓 시즌3, '패션업계 경기 활성화 촉진'
  • [머니S포토] 유기홍 의원 질의 답변하는 유은혜 부총리
  • [머니S포토] '코스피 3,300선 뚫었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