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노시호 의리, 이유몰라도 입에 착착 붙는 ‘韓유행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야노시호 의리’

이종격투기 선수 추성훈의 부인인 모델 야노시호가 ‘의리앓이’에 빠져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선사했다.


17일 방송된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한 여름 밤의 꿈’이라는 주제로 각자만의 육아법을 소개하는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추성훈이 다가오는 시합을 준비하기 위해 그의 딸 추사랑과 이별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에 사랑이 엄마 야노시호는 사랑이와 함께 시간을 보내게 된 것.


요즘 한국어 공부에 열중하고 있다는 야노시호는 최근 배우 김보성의 유행어인 ‘으리’에 중독돼 한국어 애교를 선보이며 시종일관 “으리”를 외쳐 웃음을 유발했다.


야노시호는 집을 나서는 추성훈에게 “으리”라고 외치며 응원을 했고, 사랑이에게도 “으리”를 한국어 선생님에게도 “으리”를 외쳤으며, 주먹을 불끈 쥐는 행동에 우스꽝스러운 표정까지 더해져 사랑이 못지않은 귀여운 매력을 한껏 발산했다.


이에 추성훈은 “난 들어본 적도 없는 말이다. 그게 뭐냐”고 물었고, 야노시호는 대답없이 계속해서 “으리~”를 외쳤다.

<사진=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8:01 05/07
  • 금 : 65.90하락 1.27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