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볼라 환자 집단 탈출, 17명 행방묘연… 방역 대책 ‘빨간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에볼라 환자 집단 탈출’

에볼라 감염 환자가 집단 탈출하는 사고가 일어났다.

17일(현지시각) 밤 서아프리카 라이베리아 수도 몬로비아 교외의 에볼라 치료소에서는 무장괴한의 공격을 받는 틈을 타 에볼라 감염 환자 17명이 집단 탈출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장면을 목격한 인근 주민에 따르면 곤봉 등으로 무장한 무장괴한들이 에볼라 치료소의 문을 부수고 들어와 집기 등을 약탈했으며, 이들은 "에볼라는 존재하지 않는다"고 소리친 것으로 전해졌다.

환자들과 간호사들은 괴한들의 공격을 피해 치료소에서 탈출했지만, 이 와중에 격리치료를 받던 29명의 환자가 탈출했고 이 중 17명은 아직도 행방이 묘연한 것으로 전해졌다.

라이베리아 당국은 괴한이 약탈한 치료소의 물건들로 인해 몬로비아에서 에볼라 전염이 급속도로 확산할 수 있다고 우려하고 있는 상태다. 치료소에서 약탈된 담요와 매트리스는 환자의 혈액 등으로 오염된 상태로, 약탈된 치료소가 위치한 웨스트 포인트는 몬로비아 최대 빈민가로 6만~10만 명의 빈곤층이 거주하는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에볼라 환자 집단 탈출’에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에볼라 환자 집단 탈출, 세상에는 정말 정신 나간 사람들이 많구나” “에볼라 환자 집단 탈출, 큰 사고 없이 잘 마무리되기를” “에볼라 환자 집단 탈출, 확산되는 거 아냐?”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세계보건기구, WHO의 지난 13일 통계에 따르면 지난 5개월 동안 에볼라로 인해 1145명이 목숨을 잃었으며 이중 라이베리아에서 413명이 숨졌다. 가나에선 380명, 시에라리온 348명, 나이지리아 4명이 각각 에볼라로 사망했다.
 

한영훈
한영훈 han005@mt.co.kr  | twitter facebook

A wondrous world where I'd like to be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9.43하락 39.8718:03 05/11
  • 코스닥 : 978.61하락 14.1918:03 05/11
  • 원달러 : 1119.60상승 5.818:03 05/11
  • 두바이유 : 68.32상승 0.0418:03 05/11
  • 금 : 66.74상승 0.8418:03 05/11
  • [머니S포토] 홍성은·공승연·정다은·서현우, '혼자 사는 사람들' 주역들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중앙당 선관위1차회의 참석한 '황우여'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당대표 출마 선언하는 '조경태'
  • [머니S포토] 국회의장-여야 원내대표 회동, 윤호중·김기현의 악수
  • [머니S포토] 홍성은·공승연·정다은·서현우, '혼자 사는 사람들' 주역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