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무원연금 개혁방안 논의, 추석 뒤로 미룬 까닭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스1DB
/사진=뉴스1DB

정부와 새누리당은 28일 막대한 누적 적자를 기록 중인 공무원연금 개혁 논의에 본격 착수키로 했다.

당정은 이날 국회에서 진영 국회 안전행정위원장과 조원진 의원, 박경국 안행부 제1차관 등이 참석한 가운데 회의를 열어 이 같은 방안을 논의한 것으로 전해졌다.

조원진 새누리당 의원은 28일 “당·정·청간 정부조직법과 공무원연금 개혁방안을 협의할 것이다. 추석이 지나고 바로 다시 만나서 논의하겠다”고 말했다.

시기적으로 공무원연금 개혁안을 다뤄야 할 상황이라는데 당정이 공감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되고 본격적인 논의는 추석연휴 이후 정기국회에서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앞서 당·정·청은 지난 19일 회의를 열어 누적 적자가 9조8000억원에 달하는 공무원연금 개혁 방향을 논의할 계획이었으나 공무원 등의 반발로 안건으로 올리지도 못한 채 본격적인 논의는 뒤로 미룬 바 있다.

당시 공무원 연금 지급액을 줄이는 대신 일시금으로 지급하는 퇴직수당을 올리는 방안 등 다양한 개혁방안이 제시된 것으로 알려졌다.
 

최윤신 인턴
최윤신 인턴 chldbstls@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 2팀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795.38하락 38.9110:13 01/24
  • 코스닥 : 921.39하락 21.4610:13 01/24
  • 원달러 : 1194.50상승 0.510:13 01/24
  • 두바이유 : 87.89하락 0.4910:13 01/24
  • 금 : 85.14하락 1.2110:13 01/24
  • [머니S포토] 큰절하는 與 이재명 '수도권 민생 개선 방안' 제시
  • [머니S포토] 은평한옥마을에서 공약 발표하는 이재명 대선후보
  • [머니S포토] 엄지원·배두나·유리, 코스메틱 론칭 3人3色 미녀
  • [머니S포토] 삼성전자 이인용 사장과 인사 나누는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
  • [머니S포토] 큰절하는 與 이재명 '수도권 민생 개선 방안' 제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