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원파 본산 금수원서 유병언 장례식…31일 발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유병언 전 세모그룹 회장의 장례식이 30일 기독교복음침례회(구원파) 본산인 금수원에서 시작됐다.

이날 경기도 안성시 보개면 상삼리에 위치한 금수원 정문에서 구원파는 오전 10시부터 공식적으로 유 전 회장의 조문을 받는 것으로 장례일정을 시작했다.

구원파는 하루 동안 조문을 받은 뒤 31일 오전 10시 발인할 계획이다. 유 전 회장의 묘는 금수원 뒷산에 마련될 것으로 전해진다.

이번 장례식을 위해 2일간 구속집행정지 결정을 받은 유씨의 장남 대균(44)씨 등 유씨 일가 4명 중 3명은 29일 오후 인천구치소에 풀려난 뒤 금수원 내 사택에 머물고 있는 상태다. 유씨의 동생 병호(61)씨는 경기 구리시 자택에 머물다가 이날 오후 금수원으로 올 예정이다.
 

  • 0%
  • 0%
  • 코스피 : 3155.64하락 53.3511:25 01/26
  • 코스닥 : 995.74하락 3.5611:25 01/26
  • 원달러 : 1101.60상승 0.911:25 01/26
  • 두바이유 : 55.88상승 0.4711:25 01/26
  • 금 : 55.41상승 0.2111:25 01/26
  • [머니S포토] 이재명 경기도지사, 민주당 서울시장 예비후보와 함께
  • [머니S포토] 침통한 정의당 "국민께 좌절감 안긴 점 잘 알아" 연신 사과
  • [머니S포토] 김태년 "당·정, 손실보상 입법 논의 시작…기준선 마련해야"
  • [머니S포토] 원내대책회의 입장하는 '주호영'
  • [머니S포토] 이재명 경기도지사, 민주당 서울시장 예비후보와 함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