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부, 담배값 인상 추진… 4500원으로 올린다고 끊을까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 편의점 담배 진열대 /자료사진=뉴스1
한 편의점 담배 진열대 /자료사진=뉴스1
보건복지부가 담배값 인상을 강력히 요구하고 나섰다.

문형표 보건복지부 장관은 2일 "담배값을 최소한 4500원 수준까지 올려야한다"며 담배값 인상 의지를 강하게 내비쳤다.

문 장관이 말한 복지부의 헬스플랜 2020에 따르면 2020년까지 흡연율을 최소 29%까지 낮추도록 돼 있다.

복지부가 '헬스플랜 2020'에서 제시한 흡연율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연구용역을 진행한 결과 담배값이 4500원 수준으로 인상될 때 흡연율이 현재 44%(남성)에서 29%로 떨어지는 것으로 나타났다는 설명이다.

그는 "복지부 입장에선 최소한 2000원이 인상돼야 한다"며 "기왕 추진된다면 빨리 추진해 이번 정기국회에서 시작했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8월 한국보건사회연구원이 발표한 ‘담배 및 주류의 가격 정책 효과’에 따르면, 응답자의 연령과 소득을 포함해 분석한 자료에서 담배값 인상에 대한 심리적 마지노선은 평균 8965원으로 나타났다.
 

최윤신 인턴
최윤신 인턴 chldbstls@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 2팀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09.32하락 27.1218:03 11/29
  • 코스닥 : 992.34하락 13.5518:03 11/29
  • 원달러 : 1193.00하락 0.318:03 11/29
  • 두바이유 : 71.59하락 9.3318:03 11/29
  • 금 : 77.38하락 4.0618:03 11/29
  • [머니S포토] 손학규 대선 출마 기자회견
  • [머니S포토] 의원들 질의에 답하는 표완수·이석형
  • [머니S포토] 김창룡 "윤창호법 위헌 부분 법률 보완하되 단속은 엄정"
  • [머니S포토] '대선 D-100' 윤석열 "난 충청의 아들…충청서 정권교체 신호탄 쏜다"
  • [머니S포토] 손학규 대선 출마 기자회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