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세윤 웹툰, 차원다른 뼈그맨표 웹툰예고 “벌써 웃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유세윤 웹툰’

뼛속까지 개그맨이라는 뜻의 ‘뼈그맨’이 또 다른 도전을 시작했다. 개그맨 유세윤(34)이 웹툰 작가로 나설 예정이다.


3일, 유세윤의 소속사 코엔스타즈는 “유세윤의 웹툰 ‘유턴’이 오는 10일부터 포털사이트 다음 ‘만화 속 세상’에 연재된다”라고 밝혔다. 이번에 유세윤이 연재하는 웹툰 ‘유턴’은 SF 공상 과학 모험 휴먼 드라마를 표방하는 작품이다.


또한 ‘유턴’은스마트폰에 빠져 개성을 잃어가는 현대인에게 던지는 메시지도 담길 예정이다. 특히 유세윤은 아이디어 단계부터 기획 과정에 참여했으며 1년 넘게 ‘유턴’을 준비한 것으로 전해졌다.


같은 날 오전 10시, ‘유턴’의 예고편도 공개됐다. 예고편에는 유세윤이 중학교 2학년 당시 촬영한 영상을 패러디한 그림이 담겼다. 이는 ‘미래에서 온 유세윤’이라는 콘셉트로 ‘중학교 2학년 때 이미 스마트폰에 중독될 미래 상황을 예견했다’는 의미를 내포했다. 또한 유세윤의 절친 개그맨 장동민, 유상무 등이 곳곳에 등장해 보는 이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이번 웹툰 연재에 대해 유세윤은 “나는 미래에 생길 일을 기대하기보다 과거에 좋았던 일을 기억하는 것이 더 즐겁다. 빠르게 미래로 가는 세상이 두렵고 아쉬워 잠시 스마트폰에서 눈을 돌리고 현재의 행복을 충분히 느꼈으면 하는 마음에 ‘유턴’을 기획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그는 “대다수의 독자가 스마트폰으로 ‘유턴’을 감상할 텐데 웹툰을 보는 그 순간만큼은 스마트폰을 내려놓지 않았으면 한다”라고 재치 있는 멘트를 덧붙였다.


한편, 유세윤 웹툰 연재를 확정한 포털사이트 다음 측은 “유세윤이 지닌 아이디어와 창의력, 창작에 대한 열정을 보고 ‘유턴’의 연재를 결정했다. 유명 개그맨이 아닌 작가로서의 진지한 의도가 독자들에게도 그대로 전해질 것”이라며 네티즌들의 기대를 높였다.

<사진=코엔스타즈>

 

  • 0%
  • 0%
  • 코스피 : 3131.88하락 11.3818:01 04/09
  • 코스닥 : 989.39상승 7.3718:01 04/09
  • 원달러 : 1121.20상승 418:01 04/09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8:01 04/09
  • 금 : 60.94하락 0.318:01 04/09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 [머니S포토] 도종환 비상대책위원장, 2030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첫 비대위' 도종환 "내로남불에서 속히 나오겠다"
  • [머니S포토] 주호영 "김종인 상임고문으로 모시겠다"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