흡연자 30% "담뱃값 4500원 되면 금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흡연자 세 명 중 한 명은 담뱃값이 4500원으로 인상되면 금연할 용의가 있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5일 보건복지부와 한국건강증진개발원에 따르면 담뱃값 인상 방침 발표 직후인 지난 3일 전국 만 19세 이상 성인 1000 명을 대상으로 전화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응답자의 64.5%가 담뱃값 인상에 찬성한다고 답했다. 반대한다는 응답은 35.5%였다.

담뱃값이 4500원으로 인상될 경우 흡연 의향을 묻는 질문에 흡연자의 32.3%가 '담배를 끊겠다'고 답했다. '계속 피우겠다'는 51.6%, '모르겠다'는 16.1%였다.

복지부는 실제로 흡연자 셋 중 하나가 담배를 끊을 경우 성인 남성 흡연율은 현재 43.7%에서 10%포인트 이상 하락할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이번 조사는 여론조사 전문기관인 유니온리서치에 의뢰해 진행됐다. 응답률은 25.8%, 표본오차는 95% 수준에서 ±3.1%포인트다.
 

  • 0%
  • 0%
  • 코스피 : 3269.27상승 4.3112:12 06/18
  • 코스닥 : 1013.90상승 10.1812:12 06/18
  • 원달러 : 1131.60상승 1.212:12 06/18
  • 두바이유 : 73.08하락 1.3112:12 06/18
  • 금 : 72.35하락 0.4312:12 06/18
  • [머니S포토] 노형욱 "광주 건물붕괴 사고 송구스럽게 생각"
  • [머니S포토] 청년 창업가들과 만난 정세균 전 총리
  • [머니S포토] 투신 시민구한 환일고3 '재난현장 의로운 시민' 시장 표창
  • [머니S포토] 제20차 일자리위원회, 한자리에 모인 정부·노동·재계
  • [머니S포토] 노형욱 "광주 건물붕괴 사고 송구스럽게 생각"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