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리세 애도 물결… 차라리 '위대한 탄생' 참가 안 했더라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권리세 애도 물결 /사진=머니투데이DB,사진공동취재단
권리세 애도 물결 /사진=머니투데이DB,사진공동취재단

‘권리세 애도 물결’

걸그룹 레이디스 코드의 멤버 권리세의 사망 소식을 접한 스타들의 애도물결이 이어지고 있다.

지난 7일 레이디스 코드 소속사 측은 이날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故 권리세 양의 사망 소식을 전했다.

소속사 측은 "리세가 향년 23세의 나이로 이날 오전 10시10분경 하늘나라로 떠났다"며 "이달 3일 사고 당시 머리에 큰 부상을 입은 리세는 병원으로 이송돼 최대한의 의료수술과 치료를 시도했지만 끝내 숨을 거뒀다"고 전했다. 이어 "죄송한 마음과 비통한 마음을 금치 못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 소식을 접한 스타들은 빈소를 방문해 안타까운 마음을 드러냈다.

MBC 오디션프로그램 ‘위대한 탄생’ 출연을 계기로 많은 사람들에게 얼굴을 알린 권리세는 평소 연예계에서 다양한 사람들과 친분을 유지해왔다.

특히 MBC 오디션프로그램 ‘위대한 탄생’ 동료들 역시 하늘나라로 떠난 권리세를 추모했다. 고인의 멘토였던 이은미는 하염없이 눈물을 흘렸으며 노지훈, 데이비드오, 이태권, 손진영 등도 애도를 표했다.

또한 연예계 대표 MC로 손꼽히는 유재석과 김제동도 지난 7일 오후 8시30분께 빈소를 방문해 침통한 표정으로 권리세의 죽음을 애도했다.

이 외에도 장미여관, 이켠, 정준, 아이비를 비롯해 소년공화국 선우 민수, B1A4 신우 진영, 카라, 베스티, 유재석 등이 빈소를 찾아 권리세의 죽음을 애도했다.

레이디스코드는 지난 3일 오전 1시30분께 대구 스케쥴을 마치고 서울로 돌아오던 길에 승합차가 가드레일을 들이받는 사고를 당했다. 이 사고로 고은비, 권리세가 숨지고 이소정이 중상을 입었다.

현재 권리세의 빈소는 고려대학교 안암병원 장례식장 301, 302호에 마련됐다.

이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권리세 애도 물결,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권리세 애도 물결, 별처럼 빛나던 아이였는데, 너무 안타깝네요” “권리세 애도 물결, 다시는 이런 사고가 일어나지 않길”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영훈
한영훈 han005@mt.co.kr  | twitter facebook

A wondrous world where I'd like to be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86.10상승 8.5818:03 04/23
  • 코스닥 : 1026.82상승 1.1118:03 04/23
  • 원달러 : 1117.80상승 0.518:03 04/23
  • 두바이유 : 65.40상승 0.0818:03 04/23
  • 금 : 62.25하락 1.4618:03 04/23
  • [머니S포토] 국회 산자중기위, 자료 살피는 성윤모 장관
  • [머니S포토] 열린민주당 예방한 윤호중 비상대책위원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비대위 회의 들어서는 '주호영'
  • [머니S포토] 탕탕탕! 민주당 비대위 주재하는 '윤호중'
  • [머니S포토] 국회 산자중기위, 자료 살피는 성윤모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