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년간 환수 못한 범죄추징금 3429억…"처벌법 개정돼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돈다발/이미지=머니투데이DB
돈다발/이미지=머니투데이DB
올해 7월말 기준 미환수 추징액이 총 25조5423억원에 이른 가운데, 최근 5년간 환수되지 못한 범죄추징금은 3429억원을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소속 서영교 의원(새정치민주연합)이 10일 법무부로부터 제출받은 '연도별 추징금 결손처리 내역' 자료에 따르면 최근 5년간 결손처리된 추징금이 3429억8700만(9167건)으로 드러났다.

연도별로 보면 2010년 773억6700만원(2804건), 2011년 377억7500만원(2147건), 2012년 1344억7800만원(1665건), 2013년 541억4300만원(1828건)을 비롯해 올해 7월까지 391억원(1167건)이 결손 처리됐다.

올해 7월 말 현재까지 미납된 추징금은 대우그룹 관련 추징금 22조9469억원을 포함해 2만1852건, 25조4538억원이었다. 이 중 전두환 전 대통령의 미납 추징금액은 1240억원이다.

서영교 의원은 "고액 추징금 미납자들이 10년 가까이 '버티면 그만'이라는 식으로 추징금 납부를 회피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정부는 대책을 마련하지 않고 있다"며 "타인 명의로 은닉된 재산을 환수할 수 있도록 하는 '범죄수익 은닉의 규제 및 처벌에 관한법' 개정안이 법사위와 국회에서 조속히 통과돼야 한다"고 촉구했다.

 

김설아
김설아 sasa7088@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재계 담당 기자.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94.98하락 75.1118:03 02/24
  • 코스닥 : 906.31하락 30.2918:03 02/24
  • 원달러 : 1112.20상승 1.618:03 02/24
  • 두바이유 : 64.48상승 0.1218:03 02/24
  • 금 : 63.54상승 2.2618:03 02/24
  • [머니S포토] 민주당 이낙연, 제약업계 국산 백신·치료제 전망 논의
  • [머니S포토] 학교운동부 폭력 근절 및 스포츠 인권보호 개선방안 발표
  • [머니S포토] 국회 운영위, 인사 나누는 유영민 청와대 비서실장
  • [머니S포토] '더현대 서울' 자연담은 백화점
  • [머니S포토] 민주당 이낙연, 제약업계 국산 백신·치료제 전망 논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