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매예방수칙 3·3·3 발표…치매예방위해 즐기고 참고 챙겨야 할 것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기존의 10대 치매예방수칙을 대체할 치매예방수칙 3·3·3 이 발표됐다.
▲기존의 10대 치매예방수칙을 대체할 치매예방수칙 3·3·3 이 발표됐다.
'치매예방수칙 3·3·3, 치매예방운동법'

국가치매관리위원회가 '치매예방수칙 3·3·3'과 '치매예방운동법'을 발표했다.

12일 개최된 국가치매관리위원회에서는 '치매예방수칙 3·3·3'을 내놓았다. 이는 기존 '치매예방 10대 수칙'의 체감도가 떨어진다는 지적을 반영한 것으로 의학적 근거에 기반을 둔 3권(勸)·3금(禁)·3행(行)의 내용으로 구성했다.

치매예방수칙 3권(즐길 것)은 ▲ 일주일에 3번 이상 걷기 ▲ 부지런히 읽고 쓰기 ▲ 생선과 채소 골고루 먹기를 말하며, 3금(참을 것)은 ▲ 술은 적게 마시기 ▲ 금연하기 ▲ 머리 다치지 않도록 조심하기를 의미한다.

또 챙길 것을 의미하는 3행은 ▲ 정기적으로 검진받기 ▲ 가족, 친구들과 자주 소통하기 ▲ 매년 치매 조기 검진받기이다.

그리고 '치매예방수칙 3·3·3'과 함께 발표된 치매예방운동법은 일반 운동하기 어려운 60대 이상 노인에게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손과 안면근육을 사용해 뇌신경을 자극하고 인지기능을 활성화하는 뇌신경 체조와 가벼운 체조인 치매예방체조로 구성됐다.

복지부는 또 '치매예방수칙 3·3·3'과 함께 '세대별 치매 예방 액션 플랜'도 선정, 발표했다. 여기에서는 청년층에게는 하루 세끼 챙겨 먹기, 운동 한가지씩 배우기, 머리 다치지 않도록 조심하기를 권하고 장년층에게는 적극적으로 우울증을 치료받고 생활습관으로 발생하는 고혈압, 당뇨 등과 같은 질병을 꾸준히 치료하라고 조언하고 있다.

치매예방수칙과 치매예방운동법은 오는 19일 제7차 치매극복의 날 행사에서 시연되며 이후 지자체 보건소와 노인복지관 등을 통해 보급될 예정이다.

장옥주 보건복지부 차관은 "치매는 단기간에 변화시킬 수 있는 것이 아니므로, 평소 생활 속에서 꾸준히 예방수칙을 실천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한편, 국가치매관리위원회는 치매관리법에 따라 구성된 위원회로 보건복지부 차관을 위원장으로 건강보험공단, 중앙치매센터 등 노인·치매 관련 협회 관계자 14명으로 구성됐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8:01 05/07
  • 금 : 65.90하락 1.27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