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나연 ‘미션 애슬릿케어’와 파트너십 체결…亞선수 최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최나연 ‘미션 애슬릿케어’와 파트너십 체결…亞선수 최초
미국의 스포츠케어 브랜드 ‘미션 애슬릿케어’가 프로골퍼 최나연 (27,SK텔레콤)과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스포츠 종목을 통틀어 아시아 선수가 미션 애슬릿케어의 파트너로 선정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2008년 LPGA에 진출해 2012년 US 여자 오픈 골프선수권대회 우승을 거머쥐며 골프여제의 자리에 오른 최나연은 이번 체결을 통해 테니스 챔피언 ‘세레나 윌리엄스’, 7차례 MLB 올스타에 선정된 ‘데이비드 라이트’, 8번의 NBA 올스타로 뽑힌 ‘드와이트 하워드’ 등 세계적인 스포츠 스타들과 함께 경기력 향상, 안전한 스포츠 활동을 돕는 미션 애슬릿케어의 다양한 제품들의 개발 및 필드 테스트뿐만 아니라 홍보대사 역할도 겸하게 된다.

미션社 창립자이자 CEO인 '조쉬 쇼어' 사장은 “세계최고의 선수들로 구성된 미션 파트너십에 아시아 선수 최초로 최나연 선수를 영입, 한국 팬들에게 더 가까이 다가갈 수 있게 되어 기쁘다”라며, “미션 애슬릿케어는 선수기량을 극대화시켜 경기력 향상을 돕기 위해 고안된 브랜드인 만큼 최나연과의 파트너십을 통해 운동선수들이 최상의 기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노력하며 계속해서 효과적인 방안을 제안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미션 애슬릿케어 국내 마케팅을 담당하는 김경수 브랜드 매니저는 “PGA 통산 7승에 빛나는 세르지오 가르시아에 이어 최나연과 파트너십 체결을 한 것은 한국 골프가 국제무대에서 크게 인정받고 있다는 뜻”이라며 “최나연과 함께 국내 골프 팬들에게 꼭 필요한 스포츠케어 브랜드로 자리매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최나연을 파트너로 선정한 美 미션 애슬릿케어는 경기 전·중·후 경기력 향상과 신체 보호를 돕는 스포츠케어 전문 브랜드이다. 

한편, 최나연은 15일(한국시각) 프랑스 에비앙 레뱅의 에비앙 마스터스 골프클럽에서 펼쳐진 2014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시즌 마지막 메이저대회인 에비앙 챔피언십에서 8언더파 276타로 5위를 기록했다. 이 대회 우승은 19세의 '소녀 골퍼' 김효주가 차지했다.

<이미지제공=미션 애슬릿케어>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14.55상승 21.8918:01 01/20
  • 코스닥 : 977.66상승 19.9118:01 01/20
  • 원달러 : 1100.30하락 2.618:01 01/20
  • 두바이유 : 55.90상승 1.1518:01 01/20
  • 금 : 55.19상승 118:01 01/20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 [머니S포토] 한산한 인천공항 입국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잃어버린 10년, 인사 나누는 주호영-유승민
  • [머니S포토] 회의 앞서 대화 나누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