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언론마저 반해버린 '킬러 이승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국대표팀 유니폼을 입은 이승우 /사진=머니투데이
한국대표팀 유니폼을 입은 이승우 /사진=머니투데이
'이승우 일본언론'

일본과의 경기에서 2골을 기록하며 압도적 기량을 선보인 이승우(16)에 대해 일본언론 마저도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14일 오후(한국 시간) 태국 방콕에 위치한 라자만갈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4 AFC(아시아축구연맹) U-16 챔피언십 8강전서 최진철 감독이 이끄는 한국 U-16 대표팀이 일본을 2-0으로 완파했다. 이승우는 전반 41분과 후반 2분 두 골을 성공시키며 명성을 입증했다.

일본 축구전문지 게키사카는 '한국의 메시에 당했다'는 제목으로 이날 경기 결과를 보도하며 "일본 최종 수비수들을 비웃기라도 하듯 엄청난 속도로 질주한 뒤 골키퍼마저 제쳤다. 바르셀로나 유스에 몸담고 있는 그는 한국의 메시로 불린다"고 설명했다.

이승우는 유럽 최고 유소년 시스템을 보유하고 있다고 평가되는 FC바르셀로나(스페인) 유소년팀에서 가장 주목받는 선수다. 아시아 무대에서 그의 적수를 찾을 순 없었다.

이날 최전방 원 톱으로 선발 출장한 이승우는 경기 초반 일본의 강한 압박과 패스게임에 이렇다 할 활약을 펼치지 못했다. 시간이 지나며 감각을 회복한 이승우는 전반 41분 김정민과 볼을 주고받으며 첫 골을 성공시켰다.

이어 후반 2분 하프라인 아래서부터 단독 드리블을 통해 2번째 골을 성공시키며 한국의 2-0승리를 견인했다.

일본과의 경기에서 승리한 한국은 4강에 진출했다. 이로써 내년 칠레에서 열리는 ‘2015 FIFA U-17 월드컵’ 본선 진출권도 획득했다. 대회 우승에 한 발 더 다가선 한국은 오는 17일 우즈베키스탄-시리아전 승자와 결승 티켓을 놓고 다툰다.
 

최윤신 인턴
최윤신 인턴 chldbstls@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 2팀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63하락 20.2118:03 01/22
  • 코스닥 : 979.98하락 1.4218:03 01/22
  • 원달러 : 1103.20상승 518:03 01/22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18:03 01/22
  • 금 : 55.20하락 0.2918:03 01/22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 [머니S포토] 우리동생동물병원 관계자들 만난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금융비용 절감 상생협약식'
  • [머니S포토] K뉴딜 금융권 간담회 참석한 은행연·손보 회장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