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CID 광주총회 개막

20일까지 '기후변화와 농촌용수 확보' 주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CID 광주총회 개막

2014 국제관개배수위원회(ICID) 총회가 14일 65개국 1200여명의 정부 관계자와 전문가가 참석한 가운데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개회식을 갖고 7일간의 일정에 돌입했다.

한국관개배수위원회와 ICID광주총회 조직위원회(공동위원장 이상무·박재순)이 주관하고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어촌공사가 주최하는 ICID 광주총회는 '기후변화와 농촌용수 확보'를 주제로 기후변화시대에 맞는 관개배수와 식량·농업,·환경문제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이번 총회에서는 ▲심포지엄, 워크숍 등 학술세션 ▲ICID 분과회의 및 집행위원회 ▲영산강·새만금 개발사업에 대한 현장투어 등이 진행된다.

특히 첫날 1차 회의가 진행된 '개발도상국 초청 라운드테이블'과 '농업 관련 장관 특별초청세션' 등 국제사회의 농업협력과 개도국 지원 방안을 논의하면서 한국 농업기술의 해외수출을 도모하는 자리로 주목을 받고 있다.

이날 개회식에는 이동필 농림축산식품부 장관과 이상무 한국농어촌공사 사장을 비롯한 국내 인사는 물론 몽골, 우간다, 태국, 우즈베키스탄 4개국 장·차관 등 각국 농업 관련 주요 인사들이 참석했다.

ICID는 물·농업·환경·식량문제를 다루는 국제비정부기구로 현재 96개 회원국으로 구성돼 있다. 유엔개발계획(UNDP), 세계은행(World Bank), 세계기상기구(WMO)등 50여개의 국제기구와 협력하고 있으며, 3년마다 총회를 열고 있다. 우리나라는 1969년에 회원국으로 가입했다.

이상무 사장은 "우리나라도 최근 심각한 가뭄, 홍수가 빈번히 발생하면서 기후변화 대응문제와 관개배수시설의 중요성이 부각되고 있다"며 "관개배수와 수자원 확보는 인류의 지속가능한 삶을 만들고 국제사회의 평화와 협력을 좌우하는 아젠다인 만큼 이번 총회가 갖는 의미가 크다"고 강조했다.
 
ICID 광주총회 개막

한편 이날 회의장 밖에서는 전농 광주·전남연맹 소속 회원 20여명은 농림축산 식품부 장장의 사퇴를 촉구는 시위를 벌였다.

이들 회원은 '협상포기, 쌀포기, 농업포기, 식량주권 팔아먹는 이동필은 사퇴하라'는 현수막을 펼쳐보이며 "농민기만 이동필은 사퇴하라"고 구호를 외쳤다.
 

광주=정태관
광주=정태관 ctk331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85.90하락 64.0318:03 01/15
  • 코스닥 : 964.44하락 15.8518:03 01/15
  • 원달러 : 1099.40상승 1.418:03 01/15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18:03 01/15
  • 금 : 55.39하락 0.3118:03 01/15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 [머니S포토] 기아차 31년만에 '기아'로 사명 공식 변경
  • [머니S포토] 새롭게 선보인 '갤럭시 S21' 전작 대비 뭐가 달라졌을까
  • [머니S포토] 이낙연 "불평등해소TF, 이익공유제부터 논의"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