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청패션 촌스럽지 않게…데님셔츠 트렌디하게 입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데님의 계절이 돌아왔다. 매 시즌 스테디셀러 아이템으로 각광받는 데님 셔츠는 올 시즌도 마찬가지로 트렌드 필수 아이템으로 꼽히고 있다. 다채로운 분위기 연출에 모두 어울리는 데님셔츠를 트렌디하게 연출하는 방법을 소개한다.

▶소화하기 힘든 청청패션 ‘나는 별거 아니에요’
청청패션 촌스럽지 않게…데님셔츠 트렌디하게 입기
청청패션의 포인트는 톤온톤 매치다. 상하의 톤을 다르게 매치해 자연스러운 멋을 연출하는 톤온톤 기법은 청청패션의 좋은 방법이다. 상의는 밝은 톤으로 입고 하의는 보다 어두운 데님팬츠로 연출하는 것이 가장 자연스러우면서도 감각적인 스타일링을 연출하는 방법. 여기에 루즈한 데님셔츠를 입고 소매를 걷어 데님 특유의 액티브한 느낌을 주는 것도 좋다.

데님셔츠는 워싱 정도에 따라 이미지를 다르게 연출해준다. 워싱이 돋보이는 심플한 데님셔츠는 일자 핏 데님 팬츠와 매치해 멋스러움을 더해주기 때문이다. 여기에 데님셔츠의 소매를 접고 팬츠의 밑단을 롤업해 산뜻하면서 캐주얼한 룩이 가능하다. 아울러 후드집업, 카디건 등을 아우터로 활용해 자연스러운 느낌을 주는 것이 좋다.

▶나만의 데님 오피스룩 ‘스타일도 능력’
청청패션 촌스럽지 않게…데님셔츠 트렌디하게 입기
정장차림에 익숙한 남성 직장인들은 데님셔츠를 활용해 세련된 오피스룩을 추천한다. 여기에 독특한 패턴이 가미된 포인트를 활용해 오피스맨의 멋을 살리는 것이 중요하다. 이때 넥타이로 최소한의 격식은 물론 스타일링에 힘을 줘 남자의 품격을 높일 수 있다. 특히 데님의 블루컬러는 신뢰와 지적인 느낌을 주기 때문에 비즈니스맨에게 더욱 유용한 아이템이다.

평소 데님셔츠를 즐겨 입는 오피스 레이디들은 오버핏 데님셔츠를 활용해 스타일링에 힘을 더할 수 있다. 핏을 잘 정리한 넉넉한 실루엣의 셔츠는 바지 안에 넣어 각선미를 더욱 부각시킬 수 있다. 이때 여성적인 요소를 가미한 하이힐을 신어 특유의 젊고 섹시한 매력을 뽐내는 것이 필수다.

흄 관계자는 “데님셔츠는 스타일링에 따라 수십 가지 시각적 효과를 얻을 수 있는 아이템이다”라며 “데님셔츠에 팬츠뿐만 아니라 스커트나 하프팬츠, 레깅스 등과 매치해 도시적이고 세련된 효과가 있으니 스타일링에 참고하면 좋다"라고 전했다.

<이미지제공=흄(HUM)>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05.42하락 27.2218:03 07/01
  • 코스닥 : 729.48하락 15.9618:03 07/01
  • 원달러 : 1297.30하락 1.118:03 07/01
  • 두바이유 : 106.34하락 7.0618:03 07/01
  • 금 : 1801.50하락 5.818:03 07/01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소비자단체 발언 경청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 [머니S포토] 김성은, 여름 제철 과일 '워싱턴 체리'를 소개합니다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