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色 버건디 , 부담스럽다면 슈즈와 백으로 포인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쌀쌀해진 날씨가 본격적인 가을에 들어섰음을 알리고 있다. 이렇게 바뀌는 계절에 따라 나뭇잎들이 옷을 갈아입듯 패션 아이템도 가을컬러로 물들어 가고 있다. 버건디는 가을 분위기를 낼 수 있는 가장 대표적인 컬러로 화려하지는 않지만 가을의 감성과 여성스러운 기품이 깃들어져 있어 매해 가을이면 항상 떠오른다.

이런 매력이 있지만 버건디의 강렬함이 부담스러울수도 있을터. 이럴 경우 백과 슈즈를 통해 과하지 않으면서도 우아한 가을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다.

발끝으로 찾아온 가을 … 힐, 부티, 부츠부터 편안한 컴포트화까지
▲사진제공: 지알아이코리아 (GRI KROEA)
▲사진제공: 지알아이코리아 (GRI KROEA)



가을엔 슈즈 역시 고혹적인 버건디로 물들어졌다. 힐부터 부티, 부츠, 그리고 편안한 컴포트 슈즈까지 다양한 디자인에 접목된 버건디는 가을을 더욱 재촉하고 있다. 여성을 더욱 섹시하게 보이게 하는 버건디 컬러의 스틸레토 힐과 시크한 매력의 부티는 스커트와 정장 팬츠와 잘 어울려 오피스 레이디들에게 사랑 받는 아이템이다. 특히 이번 시즌에는 킬힐과 플랫슈즈의 장점을 두루 갖춘 키튼힐이 주목 받고 있으니 참고 할 것. 3~5cm 높이로 착용시 안정감은 물론 여성스러운 느낌을 동시에 선사한다.

<사진제공: 지알아이코리아 (GRI KROEA)>

▶가을을 들다! 스웨이드에서 에나멜 소재까지
가을色  버건디 , 부담스럽다면 슈즈와 백으로 포인트
가을 분위기를 물씬 풍기는 버건디 컬러백은 간결한 실루엣의 원피스나 흰 티셔츠와 데님의 심플한 캐주얼에도 확실한 포인트가 될 것이다.

‘CC Shop(Central/Central Shop)’을 전개하는 지알아이코리아(GRI KOREA) 다이아나 강 대표는 “이번 가을에는 크지도 작지도 않은 미디움 사이즈의 백들이 유행이다. 미디움 사이즈의 버건디 백은 유행도 덜 타고 질리지 않아 오래 사용 할 수 있어 실용적이다. 단, 버건디와 잘 어울리는 골드 컬러의 잠금 장치나 체인 등의 포인트가 된 백들은 더욱 고급스러운 느낌을 주니 쇼핑 시 참고 하는 것도 좋겠다.”라고 전했다.

또한, 같은 버건디라도 디자인과 스웨이드, 애나멜 등 다양한 소재로 다채로운 이미지를 선사하는 버건디 백은 올 가을 트렌디한 패션을 완성시켜 준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71.66하락 49.0418:03 04/21
  • 코스닥 : 1022.22하락 9.6618:03 04/21
  • 원달러 : 1118.60상승 6.318:03 04/21
  • 두바이유 : 66.57하락 0.4818:03 04/21
  • 금 : 65.74상승 0.9118:03 04/21
  • [머니S포토] 이상직 체포동의요청 이유 설명하는 '박범계'
  • [머니S포토] 오세훈 '청년 스타트업 대표들 의견 듣기 위해'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의총 참석한 '주호영'
  • [머니S포토] 당쇄신 단합 강조 '민주당' 오전 화상 의총 진행
  • [머니S포토] 이상직 체포동의요청 이유 설명하는 '박범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