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굴에 주름지면 늙는 건 순식간…써마지CPT로 시간 되돌릴 수 있을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여성들은 언제 자신이 늙어버렸다고 느낄까? 이와 관련해 정서적, 신체적 다양한 원인들에 대한 조사결과가 공개돼 눈길을 끈다. 

이달 15일 영국에서 진행된 한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대다수의 여성들은 나이가 들었음을 실감했던 시점으로 ‘주름이 늘었을 때’를 꼽았다. 응답자 여성의 무려 70%가 주름이 생겼을 때 나이 들었음이 느껴진다고 답한 것.

또 이들은 겉으로 보이는 ‘나이’에 굉장히 민감한 것으로 나타났는데, 3명 중 1명(32%)은 ‘어려 보이고 싶다’는 중압감을 가지고 있었으며, 60%에 달하는 여성들은 안티에이징 화장품으로 동안 만들기에 열중인 것으로 조사됐다.

이러한 반응은 국내 여성들에게도 별다르지 않다. 30대 이후의 여성들이라면 한번쯤 ‘나이 들어 보이는 것’에 대한 걱정을 하기 마련, 비슷한 나이대의 여자연예인과 자신을 비교하며 우울해 하기도 한다.

가장 듣기 좋은 말로 ‘어려 보인다’를 꼽는 것도 이러한 맥락에서 이해가 된다. 그렇다면 말이 아닌 실제로 노화의 상징인 주름을 없애고 젊어질 수 있는 방법도 있을까.

이에 대해 메디라인클리닉 박준우 원장은 “주름지고 늙어 보이는 얼굴 피부를 개선하고 젊어지고 싶은 것은 여성들의 당연한 욕망이기에 써마지시술처럼 주름개선에 효과적인 시술이 인기를 얻고 있다”며 “주름개선만으로도 몇 년은 젊어 보일 수 있는 만큼 외모개선과 동시에 여성의 자신감회복과 우울증 극복에도 도움이 되고 있다”고 전했다.

치명적인 노안에 맞선 여성들의 해결책 ‘써마지CPT’

얼굴에 주름지면 늙는 건 순식간…써마지CPT로 시간 되돌릴 수 있을까?
박 원장의 설명처럼 써마지 시술은 노안을 극복하고 동안을 만드는데 효과적으로 사용될 수 있다. 고주파를 이용해 주름을 없애는 시술로, 입주위 팔자주름과 이마주음, 눈꺼풀 처짐, 목주름까지도 없앨 수 있다.

특히 이 같은 효과를 성형수술처럼 얼굴에 칼을 대지 않고도 얻을 수 있다는 점은 중년여성들에게 큰 인기요인으로 작용하고 있다.

한편 박 원장은 써마지 시술 선택 시에는 주의해야할 사항으로 최신 장비인지 여부를 살필 것을 주문했다.

그리고 메디라인클리닉에 도입된 3세대 써마지CPT는 기존 장비들에 비해 2배 이상의 주름개선 효과를 보이며, 통증은 크게 줄여 깊은 주름과 잔주름 등을 가리지 않으며, 눈가주름, 팔자주름, 목주름은 물론 신체전반 부위에 모두 활용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핸드피스의 변화로 인해 마취 없이도 통증을 거의 느끼지 못할 정도로 정교한 시술이 가능하며, 시술시 화상을 방지하는 냉각일체형 기술이 도입되어 안정성도 높아졌다고.

시술시간이 30분 정도로 매우 짧아 직장여성들도 부담 없이 받을 수 있으며, 기존의 보톡스와 레이저 시술이 가지고 있던 짧은 지속기간의 문제도 염려하지 않아도 된다고 한다.

최신 시술 장비인 써마지CPT를 선택하는 것 외에는 또 어떤 것을 고려해야 할까? 박 원장은 “주름개선 시술효과를 저해하며 피부화상이나 각종 부작용의 우려가 있는 재생팁 사용 여부를 반드시 점검해야 하며, 의료진의 써마지시술 경력과 병원의 치료케이스 등을 꼼꼼히 확인한다면 안전한 병원선택을 마칠 수 있을 것”이라고 조언했다.
 

  • 0%
  • 0%
  • 코스피 : 3194.33상승 11.9518:02 04/15
  • 코스닥 : 1013.90하락 0.5218:02 04/15
  • 원달러 : 1117.60상승 118:02 04/15
  • 두바이유 : 66.58상승 2.9118:02 04/15
  • 금 : 62.56상승 0.9818:02 04/15
  • [머니S포토] 16일 0시 개통, 마무리 단장 들어간 '신월여의지하도로'
  • [머니S포토] 자가격리 마친 이낙연 전 대표
  • [머니S포토] 프로포폴 불법 투약 '채승석' 2심서 집유
  • [머니S포토] KT, ESG 경영에 노사 손붙잡다
  • [머니S포토] 16일 0시 개통, 마무리 단장 들어간 '신월여의지하도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