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6, 사파이어 글래스는 없고 '휘어짐'만 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유튜브 캡처
/사진=유튜브 캡처
'아이폰6 휘어짐'

아이폰6와 아이폰6플러스가 출시된지 1주일, 문제점들이 속속 제기되고 있다.

아이폰6는 당초 고강도 사파이어글래스를 채택 할 것으로 알려졌지만 탑재되지 않았다. 또한 외부 알루미늄 바디는 ‘휘어짐’ 현상 논란에 휩쓸렸다.

25일 미국 월스트리저널(WSJ)은 “애플 아이폰6에 초강력 경도를 자랑하는 사파이어 글래스가 탑재된다는 것은 헛소문으로 밝혀졌다”고 전했다.

앞서 대다수 외신들은 애플 아이폰6시리즈에 사파이어글래스가 탑재될 것이라고 일제히 보도한 바 있다.

사파이어글래스란 매우 단단하고 딱딱한 특성으로 긁힘에도 흠집이 거의 나지 않는 특성이 있다. 다이아몬드와 비견할 정도의 내구성을 가진 이 부품이 스마트폰 화면에 장착될 경우 내구성은 대폭 상향될 것이란 의견이 많았다.

이와 함께 애플 아이폰6의 알루미늄 바디 휘어짐 현상도 논란이 되고 있다. 특히 화면 크기가 가장 큰 아이폰6플러스에서 휘어짐 결함이 더 심각하다는 평가가 나온다.

영국 가디언은 “아이폰6와 아이폰6플러스의 소재는 단단한 알루미늄 합금으로 가공됐으나 얇은 프레임이 변형을 일으키는 것”이라며 “고의적으로 구부려도 휘는 것이 관찰될 정도지만 놀랍게도 디스플레이는 여전히 작동 중이었다”고 전했다.

한편 애플은 당초 탑재된 iOS 8.0의 와이파이 속도저하, 갑작스런 다운현상 등 각종 오류현상들을 수정한 iOS8.0.1 버번을 공개했다. 하지만 1시간 여만에 돌연 중단했다.
 

최윤신 인턴
최윤신 인턴 chldbstls@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 2팀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2.11하락 39.5518:03 05/13
  • 코스닥 : 951.77하락 15.3318:03 05/13
  • 원달러 : 1129.30상승 4.618:03 05/13
  • 두바이유 : 69.32상승 0.7718:03 05/13
  • 금 : 66.56상승 1.0218:03 05/13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최태원 회장 접견하는 송영길 민주당 대표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최태원 회장, 국민의힘 지도부 예방
  • [머니S포토] 최태원 대한상의 회장, 국회 찾아 박병석 의장 예방
  • [머니S포토] 상임고문들 만난 민주당 지도부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최태원 회장 접견하는 송영길 민주당 대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