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세월호 유가족 3명 구속영장 신청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현 의원 /사진=뉴스1
김현 의원 /사진=뉴스1

대리기사와 행인들을 폭행한 혐의를 받는 세월호 유가족 4명 중 3명에 대해 경찰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29일 김병권 전 세월호 가족대책위원회 위원장, 김형기 전 수석부위원장, 한상철 전 대외협력분과 부위원장 등 3명에 대해 폭력행위 등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공동상해)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세월호 유가족이 대리기사와 행인들에게 일방적 폭행을 가한 사안의 중대성과 증거 인멸 우려 등 사유에 따라 구속영장을 신청한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경찰은 폭행 당시 현장에 있었던 김현 의원을 사실상 피의자 신분으로 불러 조사할 방침이다. 경찰은 이날 오후 김 의원에게 다음달 3일 안으로 경찰서로 나와 조사를 받으라는 출석요구서를 발송한 상태다.

한편 이날 오전 대리기사 이씨의 변호를 맡고 있는 '행복한 사회를 위한 변호사모임(행변)' 소속 김기수 변호사와 차기환 변호사는 김 의원도 사실상 폭행과 상해의 공모공동정범으로 가담했다며 김 의원에 대한 고소장을 냈다.

앞서 김병권 전 위원장 등 세월호 유가족 5명은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에서 김현 의원과 술을 마신 뒤 대리기사 등을 때린 혐의로 입건돼 조사를 받아왔다.
 

  • 0%
  • 0%
  • 코스피 : 3178.74상승 31.3718:03 05/06
  • 코스닥 : 969.99상승 2.7918:03 05/06
  • 원달러 : 1125.80상승 3.218:03 05/06
  • 두바이유 : 68.96상승 0.0818:03 05/06
  • 금 : 67.76상승 3.3818:03 05/06
  • [머니S포토] 귀엣말 나누는 정세균-정구용
  • [머니S포토] 교육부·국교조, 박수속에 본교섭 시작
  • [머니S포토] 차로 줄인 세종로, 숲+사람 공존 보행로 재탄생
  • [머니S포토] 인사청문회 자리한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귀엣말 나누는 정세균-정구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