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건 품귀' 광주 북구 아파트 매매·전세가 상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9월 넷째 주 광주 북구 일대가 아파트 품귀 현상 속에 매매·전세가격이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30일 부동산정보업체 (주)부동산써브에 따르면 9월 넷째주 광주 북구 일대 아파트는 매물 부족으로 매매가 상승이 이어졌다.
 
단지 별로 나온 매물이 1~2건 정도로 추석 이후 매물 부족이 계속되고 있으며, 중소형 아파트는 거래가 어렵고 중대형 아파트도 호가가 다소 올랐다.
 
북구 용봉동 용봉동한화꿈에그린 114㎡가 1000만 원 오른 2억2000만~2억4000만 원이고 삼원 89㎡가 500만 원 오른 8000만~9000만 원에 거래됐다.
 
전세가 역시 상승했다.
 
실거주하는 수요가 많아 전세로 나오는 물건이 적은 곳으로 전세난 등으로 재계약하는 경우가 늘면서 전세물건이 품귀한 상황.
 
북구 용봉동 용봉동한화꿈에그린 90㎡가 1000만 원 오른 1억4500만~1억5500만 원, 삼원 89㎡가 500만 원 오른 6000만~7500만 원이다. 
 
 

광주=이재호
광주=이재호 jaeho5259@mt.co.kr  | twitter facebook

광주전남지역 경제 소식을 빠르고 정확하게 독자 여러분께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1.66하락 47.7718:01 05/12
  • 코스닥 : 967.10하락 11.5118:01 05/12
  • 원달러 : 1124.70상승 5.118:01 05/12
  • 두바이유 : 68.55상승 0.2318:01 05/12
  • 금 : 65.54하락 1.218:01 05/12
  • [머니S포토] 최태원 회장과 악수하는 문승욱 장관
  • [머니S포토] 與 부동산 특위, 착석하는 송영길-김진표
  • [머니S포토] 총리 인준안 불발… 여당과 얘기하는 '서병수'
  • [머니S포토] 이재명 지사 "기본정책으로 공정성 회복할 것"
  • [머니S포토] 최태원 회장과 악수하는 문승욱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