먹보, 터프가이…주인 따라 성격 바뀌는 인공지능 로봇 완구 ‘퍼비 붐’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먹보, 터프가이…주인 따라 성격 바뀌는 인공지능 로봇 완구 ‘퍼비 붐’ 출시
글로벌 완구 기업 해즈브로코리아는 인공지능 기억 능력을 갖고 있어 스스로 말하고 움직일 뿐만 아니라 자체 성격이 형성되며, 감정까지 표현하는 로봇 완구 ‘퍼비 붐(Furby Boom)’을 국내에 첫 출시한다고 1일 밝혔다.

‘퍼비 붐’은 작년 국내에 출시됐던 ‘퍼비’에서 업그레이드 된 제품으로, 세계 최초로 600여개가 넘는 단어를 구사할 뿐만 아니라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구글플레이, 앱스토어 다운로드 가능)을 활용해 상호 작용 및 놀이를 할 수 있는 다양한 기능을 갖췄다.

특히 새롭게 출시된 퍼비 붐은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돌봐주면 앱 속에서 알을 낳는 기능을 갖추고 있으며, 외형적으로도 커진 형체와 귀, 그리고 화려한 패턴의 디자인을 자랑한다. 또한 새롭게 제작된 LED 눈으로 기쁨, 슬픔 등 다양한 감정을 표현할 수 있다.

퍼비는 말을 걸면 대답하고, 간지럽히면 앞 뒤로 움직이는 등 인터랙티브 기능을 자랑한다.

그리고 처음에는 퍼비쉬(Furbish)라는 자신만의 언어를 말하고, 전용 어플리케이션의 퍼비쉬 통역기를 통해서만 퍼비의 말을 이해할 수 있지만, 주인과 함께 대화를 나누며 한국어를 배우게 된다. 또한 주인이 놀아주는 과정에서 고유의 성격을 만들어가기 때문에 개구쟁이, 공주님, 수다쟁이 등 점차 다양한 성격으로 진화하며 예측 불가능한 나만의 퍼비로 성장시킬 수 있다.

특히, 기존 퍼비에서 먹보, 터프가이, 귀요미 등 다섯 가지의 새로운 성격이 추가되어 퍼비를 기르는 재미를 더했다.

스마트폰 앱을 통해 알을 낳고, 아기 퍼비 (퍼블링)를 키우는 기능을 통해서는 50개 이상의 서로 다른 알을 모으는 것이 가능하며, 나중에는 퍼비 붐 도시를 만드는 색다른 재미도 누릴 수 있다. 퍼블링 알은 앱의 게임을 통해 얻을 수 있으며, 다른 퍼비 붐 주인과의 알 교환도 가능하다. 이 밖에도 앱을 통해 퍼비 붐의 행복 지수, 배고픔 지수, 청결 지수를 확인해 나만의 퍼비 붐 맞춤 케어가 가능하다.

해즈브로코리아 관계자는 “퍼비 붐은 키우는 재미를 만끽할 수 있는 신개념 인공지능 완구로서 세계 및 국내 완구 시장에 새로운 트렌드를 만들 것으로 기대된다. 완구에 대한 어린이, 성인들의 눈높이가 높아짐에 따라 애완동물을 대체할 수 있을 정도로 정교하고 세련된 기능의 퍼비 붐과 같은 로봇 완구가 인기를 끌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미지제공=해즈브로코리아>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5.49하락 15.4418:03 09/30
  • 코스닥 : 672.65하락 2.4218:03 09/30
  • 원달러 : 1430.20하락 8.718:03 09/30
  • 두바이유 : 87.33상승 2.6718:03 09/30
  • 금 : 1672.00상승 3.418:03 09/30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 [머니S포토] 전문대교협 '2023 수시 전문대 입학정보 박람회' 개최
  • [머니S포토] 국가재정범죄 합동수사단 공식 출범
  • [머니S포토] 컴백 이주호, 9년만에 돌아온 MB정부 교과부 장관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