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 빠지는 겨드랑이 살, 이유 있었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안 빠지는 겨드랑이 살, 이유 있었네
여름철 툭 튀어나온 겨드랑이 살 때문에 민소매티나 수영복을 입기 꺼려하는 사람들이 있다. 이럴경우 민소매티 대신 반팔티를 입으면 되고 수영장에는 가지 않으면 그만이다. 하지만 입어야하는 옷이 웨딩드레스라면 이야기는 달라진다.

직장인 C씨(30세)는 통통한 체격이 콤플렉스. 내년 초에 결혼 할 예정인데 팔과 겨드랑이와 쪽에 유난히 살이 많아 더욱 고민이다. 이에 지난 여름부터 식습관 개선과 함께 꾸준히 운동을 한끝에 4개월 만에 약 7kg 감량에 성공했다. 그런데 팔이 꽉 끼던 블라우스가 헐렁하게 맞았지만 겨드랑이 살은 그대로였다.

팔과 겨드랑이 부위는 혈액순환 문제나 스트레스, 과로 등으로 지방이 쉽게 쌓이는 부위다. 따라서 팔과 겨드랑이 살을 빼기 위해서는 일반적으로 다이어트를 시도하기 마련이다. 하지만 유난히 겨드랑이 살이 많다면 단순히 살이 찐게 아니라 부유방일 가능성도 있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부유방은 정상 유방조직이 가슴이 아닌 다른 부위에 존재하는 것을 말하며 유선 조직이 퇴화되지 않고 남은 부분이다. 부유방이 발생할 확률은 전체 여성 중 1~3%인데, 부유방이 작은 경우에는 모르고 지나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민병원 유방센터 우희두 원장은 “부유방은 겨드랑이 주로 나타나는데 유선 조직이 남아 있는 경우 생리 직전이나 스트레스를 받았을 때 통증이 생길 수 있다”며 “질병이 아니기 때문에 꼭 치료 할 필요는 없으나 미용상으로 보기 좋지 않거나 주기적으로 통증이 나타나는 경우에는 제거를 고려해보게 된다”고 덧붙였다.

부유방은 개인에 따라 위치나 크기가 다양하게 나타날 수 있으나 주로 겨드랑이 부위가 불룩하게 튀어나오면 부유방을 의심해 볼 수 있다. 지방으로 생각하고 지방흡입을 고려하기도 하지만 단순 지방이 아니고 부유방일 경우에는 유선 조직이 포함되어 있기 때문에 유방외과를 찾는 것이 좋다.

우희두 원장은 “부유방 수술은 지방제거술로도 치료 가능하나 유선 조직을 완벽하게 제거하지 않으면 재발 가능성이 높다. 따라서 미세한 유선 조직까지 절제하여 근본적으로 부유방을 없애야 하며 경우에 따라 유선 조직 제거 후에 지방흡입으로 모양을 교정하게 된다”고 설명했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3.92하락 1.42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