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월3주 환율전망] 원·달러환율 '1080원선 저항' 확인할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원달러 환율 전망 /사진=머니투데이DB
원달러 환율 전망 /사진=머니투데이DB

글로벌 금융시장에서 안전자산 선호 현상이 강해진 영향으로 원·달러 환율이 소폭 상승했다.

13일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오전 10시10분 기준 달러당 1072.4원으로, 전일 종가보다 1.9원 올랐다.

이는 글로벌 경기둔화 우려로 안전자산선호 경향이 강화됐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여기에 신용등급평가사 S&P가 핀란드 신용등급과 프랑스 등급 전망을 하향 조정하고, 드라기 유럽중앙은행(ECB)총재 역시 유로존 경제성장 둔화를 언급하면서 안전자산선호가 강해지고 있다.

이번 주 원·달러 환율은 상승시도에 나서겠으나 1080원 선을 넘지는 못할 것으로 전망된다.

전승지 삼성선물 연구원은 “안전자산선호와 금리인하 가능성 등으로 원·달러 환율이 상승을 시도하겠지만 제한적인 외국인 자금 유출 등으로 1080원 선을 저항을 확인할 것”이라며 이번주 원·달러 환율을 1063원~1080원으로 예상했다.

이어 “오늘은 외국인 주식 자금 동향을 주목해야 한다”며 1070원대 초중반에서 등락을 반복할 것으로 내다봤다.
 

  • 0%
  • 0%
  • 코스피 : 2592.34하락 33.6418:01 05/19
  • 코스닥 : 863.80하락 7.7718:01 05/19
  • 원달러 : 1277.70상승 11.118:01 05/19
  • 두바이유 : 109.79하락 1.0918:01 05/19
  • 금 : 1815.90하락 2.318:01 05/19
  • [머니S포토] 6.1 지방 선거운동 돌입, 준비된 서울 일꾼은 누구
  • [머니S포토] 김동연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후보 출정식
  • [머니S포토] 한국지엠 노동조합 과거 활동 사진보는 '이재명'
  • [머니S포토] 6.1 지선 운동 당일, 귀엣말 나누는 국힘 이준석과 권성동
  • [머니S포토] 6.1 지방 선거운동 돌입, 준비된 서울 일꾼은 누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