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제강, 유니온스틸 흡수합병…'제품+재무' 두 토끼 잡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동국제강 본사 사옥 페럼타워 전경. /사진=류승희 기자
동국제강 본사 사옥 페럼타워 전경. /사진=류승희 기자
동국제강이 자회사 유니온스틸을 흡수합병한다. 동국제강은 이번 합병을 통해 '제품 포트폴리오 재구축 시너지', '고정비 축소를 통한 재무구조 안정화'라는 두마리 토끼를 잡겠다는 구상이다.

동국제강은 13일 공시를 통해 서울 중구 수하동 페럼타워에서 이사회를 열고 유니온스틸과 합병을 의결했다고 밝혔다. 합병 비율은 약 1대 1.7779383이며 합병 기일은 내년 1월1일이다.

이번 합병은 소규모인 만큼 주주총회를 통한 최종승인이 필요하지 않다. 유니온스틸은 내달 28일 주주총회를 열어 합병안을 최종승인할 예정이다.

동국제강은 “재무구조 안정화와 사업 다각화로 다양한 수익구조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합병을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전승훈 KDB대우증권 애널리스트는 “유니온스틸은 재무구조와 이자 지급 여력 등 동국제강보다 우월한 조건을 지니고 있다”며 “동국제강은 이를 감안해 고정비 절감을 통한 이익 개선 등의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고 분석했다.

 

박성필
박성필 feelps@mt.co.kr

산업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8.05상승 25.618:01 05/27
  • 코스닥 : 873.97상승 2.5418:01 05/27
  • 원달러 : 1256.20하락 10.818:01 05/27
  • 두바이유 : 112.36상승 3.4318:01 05/27
  • 금 : 1851.30상승 3.718:01 05/27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첫날, 투표소 찾은 '이재명'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 [머니S포토] 송영길·오세훈, 사전투표 참여…'서울 표심은?'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