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 엠블랙 탈퇴, 루한처럼 소송아닌 단순 계약종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이준 엠블랙 탈퇴’

과연 어찌된 영문일까. 보이그룹 엠블랙(MBLAQ, 승호, 지오, 천둥, 미르, 이준) 멤버 이준(26 본명 이창선)이 탈퇴설에 휘말린 가운데, 소속사가 입을 열었다.


13일, 엠블랙의 소속사 제이튠캠프는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엠블랙 이준의 전속 계약 만료 시점이 다가오는 것은 사실이지만 탈퇴 여부는 결정되지 않은 부분으로 현재 논의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이준은 다음 달 말 엠블랙 콘서트를 포함한 엠블랙 이준으로서 공식적인 모든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향후 활동은 본인이 생각하는 계획 및 목표에 관해 본사와 충분히 논의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더불어 “최대한 본인의 의견을 존중하고 엠블랙 나머지 멤버들의 의견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회사가 함께 결정하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한 매체는 “이준이 최근 소속사 제이튠캠프와 전속 계약을 끝냈다. 재계약을 체결하지 않은 이준은 엠블랙에서 탈퇴해 가수가 아닌 연기자로 활동할 계획이다”고 보도한 바 있다. 


뿐만 아니라 “이준은 오는 11월 29일과 30일 이틀간 서울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열리는 엠블랙 콘서트 ‘엠블랙 커튼 콜’에는 참여하는 것으로 엠블랙 활동을 마친다”고 강조했다.


이준은 지난 2009년 엠블랙 싱글 앨범 ‘JUST BLAQ’으로 데뷔했다. 이후 드라마 ‘정글피쉬2’, ‘아이리스2’와 시트콤 ‘선녀가 필요해’ 등의 작품을 통해 연기자로 변신을 꾀했다. 또한 그는 최근 tvN 드라마 ‘갑동이’에서 사이코패스 역을 연기하며 배우로서 역량을 과시했다.


최근 이준은 MBC 수목드라마 ‘내 생애 봄날’ 후속으로 방송될 ‘미스터 백’에 캐스팅됐다. ‘미스터 백’에서 이준은 재벌회장 최고봉(신하균 분)의 아들 최대한 역을 맡았다.


한편, 같은 그룹의 멤버 지오는 13일 자신의 SNS를 통해 “결국 배려심이 이기심을 안고 가리다. 알 만한 사람들은 다 알지. 지금은 보시는 대로 믿으세요. 시간이 지나면 알게 될 테니까”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 발언이 이준의 탈퇴를 언급한 것인지 팬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사진=MBC ‘라디오스타’>



 

  • 0%
  • 0%
  • 코스피 : 2490.80상승 17.6918:01 08/05
  • 코스닥 : 831.64상승 6.4818:01 08/05
  • 원달러 : 1298.30하락 11.818:01 08/05
  • 두바이유 : 93.75하락 1.9818:01 08/05
  • 금 : 1791.20하락 15.718:01 08/05
  • [머니S포토] 새로운 '광화문 광장' 이전보다 넓어졌다
  • [머니S포토] '프랜차이즈 창업박람회 2022'
  • [머니S포토] 페라리 296 GTS, 손끝으로 전달되는 묵직함
  • [머니S포토] 소녀시대 '하트 발사~'
  • [머니S포토] 새로운 '광화문 광장' 이전보다 넓어졌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