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석우 다음카카오 대표 "그동안 자만… 감청영장 응하지 않겠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이버사찰' 논란으로 곤혹을 치르고 있는 다음카카오가 공식입장을 밝히는 긴급 기자회견을 진행했다.

13일 다음카카오는 오후 6시 서울 광화문 프레스센터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최근 논란을 빚고 있는 ‘사이버사찰’관련 공식입장을 발표했다.

이석우 다음카카오 공동대표는 “먼저 최근 여러 논란에 대해 깊은 사과 말씀을 드린다”며 “안이한 인식으로 사용자에게 혼란을 끼쳐 대단히 송구하다”고 고개를 숙였다.

이어 그는 “보안을 철저히 하고 관련 법 제도를 따르는데 이용자 프라이버시를 보호하고 있다고 자만했다”며 그간 일련의 대응에 대해 시인했다. 또 이 대표는 “그동안 사용자들의 불안한 마음을 깨닫지 못한데 진심으로 반성한다. 이용자의 마음을 깊이 헤아리지 못한 미숙한 대처에 대해 다시 한번 사과한다”고 말했다.

또한 이 대표는 앞으로 법과 프라이버시에 대한 사회적 합의가 이뤄지지 않았을 땐 어떤 경우에도 프라이버시에 우선하는 정책을 실시하겠다는 입장도 밝혔다.

구체적 정책으로는 ▲감청 영장에 대해 10월7일부터 집행하지 않고 있고 향후에도 응하지 않을 계획 ▲영장발부에 대해 최소한의 정보보호 자문위원회를 구성해 검증 ▲투명성 발간 보고서를 발부 ▲프라이버시 보호를 위한 서비스 개선사항 등이다.
 

박효주
박효주 hj0308@mt.co.kr

머니위크 박효주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88.64하락 16.7814:04 07/04
  • 코스닥 : 717.45하락 12.0314:04 07/04
  • 원달러 : 1297.90상승 0.614:04 07/04
  • 두바이유 : 106.34하락 7.0614:04 07/04
  • 금 : 1801.50하락 5.814:04 07/04
  • [머니S포토] 손흥민 '시그니처 찰칵 포즈'
  • [머니S포토] 조찬 간담회 갖은 尹 정부 경제팀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손흥민 '시그니처 찰칵 포즈'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