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이한 유인나, 역사에 남을만한 ‘레전드키스신’ 몰아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진이한 유인나’

이보다 뜨거울 수 있을까.드라마 ‘마이 시크릿 호텔’에서 진이한과 유인나가 폭풍 키스신을 선보였다.


지난 14일, tvN 월화드라마 ‘마이 시크릿 호텔’의 마지막회에서는 전 남편인 구해영(진이한 분)과 새로운 남자인 조성겸(남궁민 분) 사이에서 갈등하는 남상효(유인나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상효는 경희(엄수정 분)의 “망설이지 말고 사랑하며 보내라”라는 조언을 듣고, 결국 구해영을 선택했다.


이어 해영의 집에 찾아간 상효는 낯선 여자와 마주쳤다. 그 여자는 해영을 보자 상효에게 “7년 전이나 지금이나 저 여자가 왜 네 옷을 입고 있냐”고 질문했다. 그 순간 해영은 상효가 7년 전 자신을 찾아왔다는 사실을 알게 되면서 오해를 풀게 됐다.


이후 상효는 미국으로 돌아가는 해영에게 “네가 뉴욕에 같이 가자고 하면 같이 가고 기다리라면 기다리겠다”며 감춰왔던 마음을 고백했다. 그러자 해영은 “너를 두고 어디 안간다, 약속하지 않았냐?”며 뜨거운 키스를 퍼부었고 드라마는 해피엔딩으로 종영했다.


한편, ‘마이 시크릿 호텔’의 후속으로는 오는 20일부터 이상윤, 김소은, 신성록 등이 출연하는 ‘라이어 게임’이 방송된다.

<사진=tvN ‘마이 시크릿 호텔’>



 

  • 0%
  • 0%
  • 코스피 : 2155.49하락 15.4418:03 09/30
  • 코스닥 : 672.65하락 2.4218:03 09/30
  • 원달러 : 1430.20하락 8.718:03 09/30
  • 두바이유 : 89.51상승 2.1818:03 09/30
  • 금 : 1672.00상승 3.418:03 09/30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 [머니S포토] 전문대교협 '2023 수시 전문대 입학정보 박람회' 개최
  • [머니S포토] 국가재정범죄 합동수사단 공식 출범
  • [머니S포토] 컴백 이주호, 9년만에 돌아온 MB정부 교과부 장관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