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패션위크] 송지오, 스트라이프로 드러낸 ‘모던한 아름다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편집자주|눈부신 스포트라이트, 쿵쿵 심장을 울리는 음악, 아무나 범접할 수 없는 런웨이, 잡지에서 튀어나온 듯한 패션피플. 이런 화려한 것들이 모여 최대의 미를 끌어 올린 무대가 바로 패션쇼다. 이번 ‘2015 S/S 서울패션위크’에서도 역시나 패션쇼는 보는 이로 하여금 숨을 막히게 했다. 서울패션위크에서 수십 명의 패션 디자이너가 자신의 의상을 뽐낸 가운데 주목할 만한 패션디자이너들의 런웨이 장면을 소개한다.

image

과감한 세로 스트라이프로 모던한 감성을 자극했다. 지난 17일, 송지오 디자이너의 브랜드 ‘송지오(SONGZIO)’가 ‘2015 S/S 서울패션위크’에서 아방가르드하고 실험적인 패션쇼를 선보였다.


송지오의 이번 컬렉션은 자연을 주제로 한 지난 쇼의 연장선상으로, 콘셉트는 ‘나무’였다. 그녀는 나무의 형태를 현대적으로 해석해 남성적인 스트라이프 패턴으로 작업한 후, 이를 오간자, 무슬린 실크 등의 소재에 직접 프린트했다. 이 프린트를 네이비, 레드 오렌지 등 다양한 색상의 상의와 재킷, 무릎 아래 또는 무릎 위를 덮는 와이드한 팬츠들에 매치했다.

image
image

또한 송지오 특유의 무채색의 스리피스 수트와 쇼트 슬리브 재킷 등도 선보였다. 또한 가벼운 질감의 니트와 와이드 팬츠 스타일링도 함께 런웨이에 등장했다. 더불어 다양한 길이감의 니트와 상의, 독특한 액세서리뿐만 아니라 재킷 안에 겹쳐 입은 레이어링 기법도 시선을 사로잡았다.

image

특히 이번 컬렉션에는 모델 출신 배우 차승원과 보이밴드 씨엔블루(CN BLUE)의 멤버 이정신이 모델로 참여해 런웨이에 올랐다. 피날레에서 차승원이 착용한 진한 그린 컬러의 케이프 룩은 이번 패션쇼의 전반적인 테마를 집약시켜 이목을 끌었다.


한편, 이날 ‘송지오(SONGZIO)’ 컬렉션에는 배우 오지호, 조연우, 송종호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사진=서울패션위크>

 

  • 0%
  • 0%
  • 코스피 : 3153.32상승 31.2118:01 05/14
  • 코스닥 : 966.72상승 14.9518:01 05/14
  • 원달러 : 1128.60하락 0.718:01 05/14
  • 두바이유 : 68.71상승 1.6618:01 05/14
  • 금 : 66.56상승 1.0218:01 05/14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 [머니S포토] 김부겸 총리 '안심하고 백신 접종 하세요'
  • [머니S포토] 취임식서 박수치는 김부겸 신임 총리
  • [머니S포토] 총리 인준 강행 규탄항의서 전달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