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교육감 비서실장, 수뢰혐의 긴급체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검찰청사 /사진=뉴스1
검찰청사 /사진=뉴스1
 
경기도교육감 비서실장인 정모사무관이 뇌물 수수혐의로 긴급 체포됐다. 

서울중앙지검 특수4부는 21일 정 사무관을 뇌물 수수혐의로 체포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검찰에 따르면 정 사무관은 경기도교육청이 추진한 사업과 각종 교육 자재 납품 사업에 편의를 봐주는 대가로 업체 대표 윤모씨에게 3000여만원을 수수한 혐의다. 

검찰은 두 사람 사이에서 브로커 노릇을 한 정 사무관의 지인 현씨와 윤씨 등 모두 3명을 체포하고 이날 오전 경기도교육청의 비서실장실과 태양광 발전 시설 사업을 담당하는 재무과 사무실, 관련 업체 두 곳 그리고 정 사무관의 집 등을 압수수색했다. 

정 사무관은 교육 공무원 출신으로 전임 김상곤 교육감 시절 감사관실과 비서실 등에서 근무한 바 있다. 지난 7월 이재정 교육감 취임과 함께 비서실장으로 일해왔다. 검찰은 정 사무관의 추가 뇌물 수수 사실이 있는지 수사할 방침이다.
 

김설아
김설아 sasa7088@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재계 담당 기자.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78.74상승 31.3715:32 05/06
  • 코스닥 : 969.99상승 2.7915:32 05/06
  • 원달러 : 1125.80상승 3.215:32 05/06
  • 두바이유 : 68.96상승 0.0815:32 05/06
  • 금 : 67.76상승 3.3815:32 05/06
  • [머니S포토] 차로 줄인 세종로, 숲+사람 공존 보행로 재탄생
  • [머니S포토] 인사청문회 자리한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문재인정부 4주년 국정비전과 성과 컨퍼런스
  • [머니S포토] 김기현 권한대행 "장관 후보자들 비리 백화점 수준"
  • [머니S포토] 차로 줄인 세종로, 숲+사람 공존 보행로 재탄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