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엔씨에너지, 이라크 정유공장 건설용 발전기 수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엔씨에너지는 이라크카르발라 정유공장 건설에 대한 발전기를 수주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계약은 약 558만 달러(한화 60여억원) 규모로, 지엔씨에너지는 계약에 따라 총 36MW(일반 아파트 1만4000여 가구)용량의 병렬시스템 발전기를 설치하게 된다. 이는 공사용 전기와 상주 인력들의 업무용, 생활용 전기로 공급된다.

지엔씨에너지는 면밀한 검토와 현지 답사를 통해 중동과 아프리카 시장 진출을 준비해 왔다. 회사에 따르면 이미 플랜트 건설에 대한 수주 계약은 꾸준히 진행되어 왔으며, 회사는 이번 대형 정유공장 건설 발전기 수주를 계기로 추후 계약이 늘어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지엔씨에너지는 국내 발전 사업을 통해 쌓아온 경험으로 병렬 발전 시스템 구축 등 까다로운 설계가 가능하며, 국내산 엔진 사용으로 가격경쟁력 또한 높아, 이를 바탕으로 중동지역 대형 플랜트 건설 시장을 공략하고 있다. 또한 상용발전기를 통한 안정적인 전기 공급으로, 건설사의 공사비용까지도 절감할 수 있어 시장에서 호응을 얻고 있다.

안병철 지엔씨에너지 대표는 “중동, 아프리카 등지의 이와 유사한 수주에 대비하여 두바이 현지 법인 설립 또는 현지 발전기 업체 지분 투자 등을 적극 검토하고 있다”며 “그간 구축해온 다양한 설계 레퍼런스를 바탕으로 공격적인 영업에 나설 것이며 최근 국내 건설사들이 중동 진출의 밝은 전망에 따라 추가적인 수주와 매출이 지속적으로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우즈벡과 사우디 플랜트 건설 현장과도 구체적으로 협상을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카르발라 정유공장 공사는 해외 플랜트시장 단일 공사 중 역대 최대 사이즈로 진행된다. 이는 약 60억4000만달러 규모로, 현대건설을 포함한 국내 대형 건설업체 4개사로 구성된 조인트벤처가 공사계약을 체결했다.
 

유병철
유병철 ybsteel@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위크> 증권팀 유병철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8:01 05/07
  • 금 : 65.90하락 1.27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